수학 천재 마티의 무한 여행

원제 Hasta el infinito y más allá

클라라 그리마 | 그림 라켈 가르시아 울데몰린스 | 옮김 정창 | 감수 박상준

출간일 2016년 10월 28일 | ISBN 978-89-491-8730-3

패키지 양장 · 변형판 143x205 · 196쪽 | 연령 11세 이상 | 가격 13,000원

도서구매
수학 천재 마티의 무한 여행 (보기) 판매가 11,700 (정가 13,000원) 수량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책소개

일상생활 속에 숨겨진 수학의 비밀을 찾아내는 청소년 교양서
수학의 기초인 수 개념부터 시작해서, 우리가 일상생활에서 무심코 지나쳤던 수학의 비밀을 다루고 있다. 자연수를 비롯한 수의 종류, 사칙 연산부터 이진법, 지진 규모, 백분율과 할인 및 이자, 카이사르 암호, 경우의 수와 확률, 황금비, 피보나치수열, 미로 탈출, 4색 정리, 한붓그리기, 보로노이 다이어그램, 비둘기 집 원리 등 다양한 수학 개념을 재미있게 소개한다.

신간_수학천재마티의무한여행

편집자 리뷰

더블 세일, 황금비, 지도와 4색 정리, 축구와 보로노이 구역 등
생활 속 숨은 비밀을 찾아내는 재미난 수학 모험!

에스파냐 과학 전문 사이트naukas.com의 인기 연재작

일상생활 속에 숨겨진 수학의 비밀을 찾아내는 청소년 교양서 『수학 천재 마티의 무한 여행』이 (주)비룡소에서 출간되었다. 이 책은 수학의 기초인 수 개념부터 시작해서, 우리가 일상생활에서 무심코 지나쳤던 수학의 비밀을 다루고 있다. 자연수를 비롯한 수의 종류, 사칙 연산부터 이진법, 지진 규모, 백분율과 할인 및 이자, 카이사르 암호, 경우의 수와 확률, 황금비, 피보나치수열, 미로 탈출, 4색 정리, 한붓그리기, 보로노이 다이어그램, 비둘기 집 원리 등 다양한 수학 개념을 재미있게 소개한다.
저자인 클라라 그리마는 세비야 대학교 수학과 교수이자 두 아이 살과 벤의 엄마로서 어린아이부터 노인에 이르기까지 누구나 수학의 재미를 느낄 수 있게 하고자 다방면으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그 노력의 결과물이 빨강 머리 수학자 마티와 호기심 많은 살과 벤 형제, 강아지 가우스가 경험하는 수학 모험 이야기이다. 저자는 일러스트레이터 라켈 가르시아 울데몰린스와 의기투합하여 매력적인 캐릭터들이 펼치는 모험을 재미있으면서도 이해를 돕는 삽화가 담긴 수학 동화로 만들어 냈다. 에스파냐 과학 전문 사이트 naukas.com의 인기 연재작으로 2011년 20Blogs 베스트 블로그 상, 2011년 Bitacoras.com 베스트 교육 블로그 상, 2013년 PRISM 베스트 과학 웹사이트 상을 받을 정도로 널리 사랑받은 작품이다.
다양한 수학 개념을 일상생활에서 충분히 겪을 수 있는 에피소드와 연결시켜 자연스럽게 소개하는 데 이 책의 특징이 있다. 15% 할인에 15% 추가 할인을 한 가격이 어째서 30% 할인과 다른지 할인율을 제대로 계산하는 법을 알려주고, 화씨온도를 섭씨온도로 바꿔 읽는 방법을 알려 주고, 축구 선수들이 담당하는 영역을 계산할 때 활용되는 보로노이 다이어그램을 통해 바닥에 떨어진 캐러멜을 누가 먼저 주울 수 있는지 위치를 파악하는 방법을 알려 주는 식이다. 살과 벤 형제가 암호를 풀고 지도 색칠하기를 하는 과정 등을 독자들도 함께하면서 여러 가지 수학 개념을 어렵지 않게 이해할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다.

• 어린이부터 노인까지, 누구나 빠져들 만한 수학의 재미

이 책은 마티가 살과 벤에게 던지는 ‘할아버지 목동이 46,784마리의 양을 4명의 자식들에게 나눠 주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와 같은 질문을 통해서 자연수와 정수, 유리수와 무리수, 사칙 연산의 개념을 가르쳐 주고 필요성을 알려 준다. 또 15퍼센트 할인 판매 중인 바지가 15% 더 할인을 하는 경우에, 실제로 할인받는 금액은 정가의 30%가 아니라는 사실을 알려 줌으로써 백분율을 더 잘 이해할 수 있게 한다.
나아가 십진수를 이진법으로 바꾸어 표현하는 방법, 치환 암호 중의 대표격인 카이사르 암호를 이용해 암호문을 만드는 방법을 알려주고, 글자의 사용 빈도를 이용해서 암호문을 해독하는 방법도 알아본다. 동전 던지기에서 앞면이 연속해서 나올 확률, 복권이 당첨될 확률 등을 계산하는 방법도 다룬다. 신용카드가 황금비를 이루는 황금사각형의 형태라든지, 피보나치수열을 이용해 아름다운 패턴을 그리는 것, 미로 탈출을 위해 깊이 우선 탐색을 이용하는 방식 등 흥미로운 수학 주제들을 소개하고 있다. 4색 정리로 지도 칠하기는 독자가 직접 도전해 볼 수 있도록 별면을 마련해 놓았다. 그래프를 이용해 한붓그리기 문제를 해결하는 방법도 살펴본다. 보로노이 다이어그램을 이용해 가장 가까운 위치를 파악하는 방법을 알려 준다. 끝으로 미술관 전시실에 몇 명의 경비원이 필요할까 맞히는 미술관 문제와 비둘기 집 원리 등이 소개된다.

• 빨강 머리 마티, 살과 벤 형제, 수학 좀 아는 개 가우스
주인공 마티는 살과 벤 형제가 눈에 보이지 않지만 도처에 무궁무진하게 숨어 있는 수학을 발견할 수 있도록 재미있는 모험으로 이끈다. 마티란 이름은 수학을 뜻하는 ‘마테마티카’에서 나온 애칭이다. 수학의 재미를 알리기 위한 작가 본인의 캐릭터가 투영된 인물이다. 또 다른 주인공 살과 벤은 마티를 친구처럼 멘토처럼 대하며, 천진난만하게 수학을 탐구해 간다. 한편, 살과 벤이 키우는 개 가우스는 짐작하다시피 수학자 가우스와 이름이 같은데, 살과 벤이 좌충우돌하며 답을 찾아가는 과정을 곁에서 지켜봐 준다. 가우스가 수학에 대해 어디까지 알고 있는지 추리해 보는것도 이 책을 읽는 또 하나의 즐거움이 될 것이다.

목차

인사부터 해 볼까요?

1장 미안해 버즈, 무한대 다음에는 아무것도 없어!
내 무한대는 네 무한대보다 훨씬 더 커!/
마티, 파이가 유리수가 아니라고요?/
할머니, 우리가 할머니의 마음을 읽어 드릴게요..

2장 제대로만 하면 비교는 나쁜 게 아니야!
오늘 기온은 어제보다 두 배나 높지만, 나는 어제와 똑같이 추워./
바지가 찢어졌어요! 하지만 괜찮아요. 할인 행사 중이거든요.

3장 탐정이 되고 싶어!
엄마와 아빠는 모르실 거야./
동전을 던져서 앞면이 나오면, 너는 내게 아이스크림을 사 줘.
그래? 그럼 뒷면이 나오면, 형은 나를 영화관에 데려가 줘./

4장 꽃과 궁전 그리고 수
못 믿겠어요, 어떻게 황금비가 된다는 거죠?/
꽃 한 송이, 또 한 송이, 꽃 두 송이/
어떻게 하면 실없이 미로를 빠져나갈 수 있을까?

5장 지도와 다리들
네 가지 색깔만으로 된다고?/
여기서 잠깐, 깜짝 퀴즈!/
다리가 너무 많아서 골치가 아파, 안 그래?

6장 마티, 지금 뭘 그린 거죠?
그 캐러멜은 내 거야!/
경비원은 왜 전시실마다 있지 않아?

작가 소개

클라라 그리마

에스파냐 안달루시아 지방에서 나고 자랐다. 에스파냐 세비야 대학교의 수학과 교수로 학생들을 가르치며, 과학 전문 사이트 Naukas.com에 ‘마티의 수학 모험’을 연재하고 있다. 2011년 20Blogs 베스트 블로그상, 2013년 PRISM 상 등을 받았다. 어린아이부터 노인에 이르기까지 누구나 수학의 재미를 발견할 수 있도록 돕고자 한다.

라켈 가르시아 울데몰린스 그림

에스파냐 카탈루냐 지방에서 나고 자랐다. 그리는 것을 매우 좋아해 손에 연필을 쥐기 시작하면서부터 그리고, 또 그리는 중이다. 책과 잡지, 디지털 매체에 그림을 그리고 있다. 그린 책으로 『카나야데스 Canallades』 등이 있다.

정창 옮김

경희대학교, 멕시코 과달라하라 주립 대학교, 에스파냐 마드리드 국립 대학교에서 에스파냐 언어권 문학을 전공했다. 출판 기획자이자 번역가로, 에스파냐와 라틴 아메리카의 책을 소개해 왔다. 옮긴 책으로 『뻬드로 빠라모』, 『구르브 연락 없다』, 『불타는 평원』, 『뒤마 클럽』, 『플랑드르 거장의 그림』, 『연애소설 읽는 노인』, 『바다의 성당』, 『콩고의 판도라』, 『목수의 연필』, 『시대를 앞서간 여자들의 거짓과 비극의 역사』, 『16인의 반란자들』 등이 있다.

박상준 감수

고려대학교 전파공학과와 서울대학교 물리학부를 졸업하고, 현재 서울대학교 물리천문학부 박사과정에 있다. 해외 과학 학술지에 과학 연구 논문을 발표했으며, 한국연구재단 등재 학술지에 인문학 논문도 발표했다. 여러 해 동안 출판사에서 일하며 과학과 인문학, 과학과 예술을 넘나드는 책에 관심을 두고 집필, 번역, 기획 작업을 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 『법정에 선 과학』 등이 있다.

독자리뷰(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