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피와 놀이공원

일상의 행복을 열어 주는 작은 토끼 이야기

원제 miffy at the playground

출간일 2018년 7월 12일 | ISBN 978-89-491-1704-1

패키지 양장 · 변형판 160x160 · 30쪽 | 연령 2세 이상 | 가격 8,000원

시리즈 미피 시리즈 | 분야 그림동화

도서구매
미피와 놀이공원 (보기) 판매가 7,200 (정가 8,000원) 수량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책소개

상세페이지_미피와놀이공원

전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작은 토끼 이야기, 「미피」 시리즈가 ㈜ 비룡소와 손을 잡고 새롭게 선보입니다. 미피는 세계적인 디자이너이자 그림책 작가인 딕 브루너가 1955년에 첫 출간한 그림책 시리즈로, 처음 출간된 지 60년이 넘도록 한결같이 전 세계인의 사랑을 받고 있답니다. 그동안 영국, 일본, 독일, 중국, 러시아 등 약 50여 개의 언어로 번역 출간되어 전 세계에서 8,500만 부 이상 판매되었지요.

『미피와 놀이공원』에서는 미피의 환상적인 하루가 펼쳐집니다. 어느 날, 다정한 아빠토끼가 멋진 제안을 해요. 온 가족이 함께 놀이공원에 가기로 한 것이지요. 놀이공원에는 다양한 놀이 기구가 있었답니다. 미피는 가장 좋아하는 그네도 타고, 링에 매달려 대롱대롱 흔들흔들 재미있는 링 체조도 했어요. 또 두려움을 이기고 높은 오르기 나무에도 도전해 보았어요. 가족과 함께 즐거운 하루를 보낸 미피, 책을 본 아이들도 미피와 함께 신나게 놀며 최고로 멋진 하루를 보내게 될 거예요.

편집자 리뷰

■ 우리 아이의 인성과 마음의 기초를 다져 주어요.

「미피」 시리즈는 우리 주변에서 일어나는 단순하고 친근한 에피소드로 책을 보는 아이에게 일상생활의 리듬, 가족의 사랑, 우정, ‘나는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심어 줍니다. 꼭 해피엔드로 이야기가 끝나 책을 보는 아이가 긍정적이고, 희망적인 생각을 할 수 있도록 구성하였지요. 이는 아이의 행복을 가장 우선시하는 유럽의 교육 철학을 반영한 것이에요. 『미피와 놀이공원』에서는 아이들이 세상 무엇보다 좋아하는 놀이 기구들이 등장합니다. 아이들은 책을 보며 미피와 함께 한바탕 신나게 놀고, 용기를 내어 오르기 나무에 오르는 미피를 보며 ‘나도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얻을 수 있습니다.

■ 유아가 가장 친숙하게 볼 수 있는 책

「미피」 시리즈는 책을 보는 아이 중심으로 만들었습니다. 가로세로 16cm 크기의 정사각형 모양은 유아가 책을 장난감처럼 친숙하게 느끼고, 손에 잡기 쉽도록 기획된 것이에요. 아이들은 호기심으로 책을 집어 들었다가 한 장, 한 장 넘기며 ‘책은 재미있는 것’이라는 사실을 깨닫게 됩니다. 유아가 집중할 수 있는 한계 시간인 10분 안에 책을 볼 수 있도록 이야기의 대부분은 12장면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등장인물이 정면을 바라보아 책을 보는 아이가 쉽게 몰입하고, 이야기에 공감할 수 있도록 이끌어 주지요. 이 책은 고유의 여섯 가지 색깔인 ‘브루너 컬러’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그 색들은 유아가 선호하는 색깔과 맞아떨어지며 특히 브루너 빨강과 브루너 노랑은 기본 색채에 따뜻한 느낌을 더하여 아이에게 정서적인 안정과 높은 집중력을 선사합니다.

■ 예술과 교육의 환상적인 결합, 완벽에 가까운 디자인

네덜란드의 미술 교육학 박사 크리스티안 나우웰러츠는 「미피」 시리즈가 그림책에 요구하는 교육적 가치와 현대 미술을 성공적으로 결합시킨 좋은 예라고 말합니다. 「미피」 시리즈의 전반적인 디자인은 마티스, 레제, 피카소 같은 예술가들의 영향을 받았답니다. 수평과 수직 구도 위주로 사용하여 안정감을 주고, 엄격한 비율로 균형을 이루며 최소한의 색을 사용하면서도 조화로움과 고전적인 아름다움을 잃지 않는 거의 완벽한 디자인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한편 그림 왼쪽 페이지에 일정하게 놓인 글줄은 장식이 없는 간결한 서체를 사용하여 아이가 최대한 그림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해 줍니다.

■ 아이들의 상상력을 자극하는 그림과 글

「미피」 시리즈의 그림은 마치 그림문자처럼 간결하면서도 명확합니다. 그래서 책을 보는 아이들은 그림만 보고도 이야기의 흐름을 금세 알아차릴 수 있어요. 작가는 그림을 그릴 때 사물을 직접 보고 정교하게 그린 다음 작업실로 돌아와 그것의 본질만 남기고 부수적인 선들을 지우는 작업을 반복했습니다. 본질 이외의 부분은 아이들의 상상으로 채워질 수 있도록 과감하게 생략한 것이지요. 그렇게 함으로써 아이들은 책을 볼 때마다 새로운 이야기를 만들어 낼 수 있습니다. 또 시인이자 국내 최고의 그림책 작가 이상희가 번역한 글은 시어처럼 아름다워 아이들의 상상의 세계를 생생하게 꾸며 줍니다. 매 장면마다 4줄씩 운율을 살려 책을 읽어 주었을 때 아이가 좋아하고, 내용을 쉽게 기억할 수 있습니다.

독자리뷰(5)
도서리뷰 작성하기

매월 리뷰왕 5분께 비룡소 신간도서를 드립니다.

도서 제목 댓글 작성자 날짜
4세 그림책 추천 미피와 놀이공원
늘봄 2018.8.2
미피가아파요/미피와놀이공원
갱쭈니맘 2018.8.1
딕 브루너 미피 시리즈, #2 미피와 놀이공원…
우유비 2018.7.29
미피가 아파요/미피와 놀이공원
새복맘 2018.7.27
미피와 놀이공원
이누맘. 이벱 2018.7.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