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날에 공룡들이 있었어

원제 Dinosaurs, Dinosaurs

글, 그림 바이런 바튼 | 옮김 최리을

출간일 2002년 10월 1일 | ISBN 978-89-491-1083-7

패키지 양장 · 변형판 250x221 · 32쪽 | 연령 4~6세 | 가격 9,000원

도서구매
옛날에 공룡들이 있었어 (보기) 판매가 9,900 (정가 11,000원) 수량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책소개

강렬한 그림과 간결한 글로 만나는 공룡 그림책

아주 먼 옛날에 공룡들이 있었어요. 뿔 난 공룡, 가시 돋친 공룡, 배고픈 공룡, 졸린 공룡, 순한 공룡, 사나운 공룡 ……. 쉽고 단순한 형태에 강렬한 색채가 더해진 경쾌하고 발랄한 그림을 보면서 뿔, 머리, 등, 발톱, 꼬리 등 공룡의 신체 부위의 명칭도 재미있게 알 수 있어요.

편집자 리뷰

『옛날에 공룡들이 있었어』의 그림들은 간결하고 단순하다. 마치 아이들이 그린 듯 쉽고 단순한 형태에 강렬한 색채가 더해져 더욱 경쾌하고 발랄한 그림을 이룬다. 형태도 색채도 단순한 그림은 각 공룡들의 큰 특징을 더욱 강렬하게 부각시켜 준다. 또한 본문의 내용과 구성도 마치 자장가같이 단순하여 아이들이 책 속 공룡들에게 자연스럽게 집중하게 된다. 간결한 그림과 짤막짤막한 텍스트에 단순한 구성이 어우러져 아이들은 그림도 글도 더욱 쉽게 이해할 수 있다.

아이들은 책을 보며 여러 종류의 공룡들의 특징에 대해 쉽고 재미있게 알 수 있다. 그리고 뿔, 머리, 등, 발톱, 꼬리 등 신체 부위의 명칭도 공부하게 된다. 한편 이 책의 앞뒤 면지에는 트리케라톱스, 스피노사우루스, 켄트로사우루스, 티라노사우루스 렉스, 콤프소그나투스 등등 여러 공룡들의 이름과 그림이 함께 실려 있다. 이렇듯 면지의 그림은 본문의 내용을 그림으로 다시 정리하여 깔끔한 마무리와 시각적인 효과를 살렸다.

이 책은 바이런 바튼의 대표적인 잠자리 그림책이다. “아주 먼 옛날에 공룡들이 있었어.”로 시작하는 글은 이런 공룡도 있었고 저런 공룡도 있었지……하는 단순한 설명이 이어진다. 마지막엔 조그만 공룡들이 한데 모여 자는 그림과 쏟아지는 졸음에 겨워하는 아기 공룡들을 소개해 주는 내용으로 맺는다. 이 효과적인 마무리와 단순한 구성은 잠자리 책으로서의 성격을 잘 드러내고 있다.

작가 소개

바이런 바튼 글, 그림

강렬한 색채, 대담한 구도, 단순하고도 정갈한 선이 특징인 그림으로 인정받고 있는 삽화가이자, 어린이들의 호기심과 학습을 잘 조화시키는 작가다. 『옛날에 공룡들이 있었어』, 『기계들은 무슨 일을 하지?』, 『와! 공룡 뼈다』 등을 비롯하여, 『곰 세 마리 The Three Bears』, 『빨간 암탉 The Little Red Hen』, 『커다란 기계들 Big Machines』, 『뚝딱뚝딱 도구들 Tools』, 『동물원의 동물들 Zoo Animals』와 같은 강렬한 그림과 간결한 글의 그림책을 많이 쓰고 그렸다.

최리을 옮김

1963년 부산에서 태어나 경상대학교 국문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 대학원에서 「노자영 시 연구」로 문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2002년 문학 계간지 《세계의 문학》에 시 「건조대」, 「붕장어」, 「부엌데기 K」를 발표하면서 시인으로 등단했다. 옮긴 책으로는 『옛날에 공룡들이 있었어』, 『기계들은 무슨 일을 하지?』, 『와! 공룡 뼈다』, 『크리스마스까지 아홉 밤』, 『하얀 눈 환한 눈』 등이 있다.

독자리뷰(4)
도서 제목 댓글 작성자 날짜
쉽고 재미있는 공룡 이야기
곽경아 2008.12.5
공룡프로젝트 수업때 만난 책 하나
유정원 2008.9.2
@ 친근감이 드는 공룡
이채미 2006.11.29
울 형구가 공룡을 너무 좋아
조장희 2006.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