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른들은 왜 그래?

원제 GROWN-UPS GET TO DO ALL THE DRIVING

글, 그림 윌리엄 스타이그 | 옮김 조세현

출간일 2008년 2월 29일 | ISBN 978-89-491-1191-9

패키지 변형판 259x210 · 52쪽 | 연령 5~8세 | 가격 8,500원

도서구매
어른들은 왜 그래? (보기) 판매가 7,650 (정가 8,500원) 수량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책소개

 

간단하면서도 번뜩이는 아이디어로 아이들 눈에 비친 어른들의 모습을 유쾌하고 익살맞게 풀어낸 그림책   – 퍼블리셔스 위클리

이 책은 스타이그의 최고작이다. 등장인물들을 과장되면서도 단순한 선으로 처리하고 수채물감으로 포인트를 줬다. 아이들 시각으로 본 부모들의 단점을 한문장으로 코믹하게 그려냈다. – 스쿨 라이브러리

 

‘카툰의 왕’이라고 불릴 만큼 명성이 높았던 스타이그는 60세가 넘은 나이에 처음 그림책 작업을 시작하게 된다. 오랫동안 만화 작업을 해서인지 그의 작품은 한 컷 한 컷에 메시지가 담겨 있어 이야기 전달이 빠르고 쉽게 잘 읽힌다. 위선적인 어른들을 우스꽝스럽게 묘사하고 아이들의 심리를 뚫어 보듯 이야기를 풀어내는 것도 특징이다. 학교, 형제, 친구, 부모와의 관계 등 평범할 수 있는 일상적인 소재를 독특하고도 통쾌하며 익살맞게 표현했다. 아이들은 이런 스타이그의 작품을 보면서 때로는 위안을, 때로는 카타르시스를, 또 마음껏 웃을 수 있는 재미를 느낀다. 또 이런 장점들은 그 작품성까지 인정받아 평론가들에게도 큰 호평을 받았다. 칼데콧 상, 뉴베리 상, 혼 북 상 등 미국의 주요한 어린이 책 상을 휩쓸었다.

 

편집자 리뷰

 

▣ 아이와 어른의 시각이 엇갈린 재미난 이야기

어른들은 아이들에게 끊임없는 잔소리를 해대고, 자기는 아이보다 뭐든 우월한 위치에 있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이건 모르는 소리! 이 책에서는 그런 어른들의 모습이 아이들이 볼 때 얼마나 우스꽝스럽고 아이러니한지 보여 준다. 나열식 구조로 짧은 한문장이 그림과 함께 각 페이지마다 들어간다. 어른들은 싫증을 금방 내고, 어릴 적이 있었다고 하면서 아이들을 늘 혼낸다. 게다가 제멋대로 행동하고 늦잠까지 잔다. 툭툭 던지는 짧은 문장과 함께 엮는 재미난 상황 연출은 유쾌하면서도 가차 없는 풍자로 이어진다. 웃어넘기는 재미보단 스타이그 특유의 따뜻하고도 묵직한 지혜가 녹아 있다. 이 책을 보고 어른들과 아이들이 함께 자신의 모습을 되돌아보는 계기로 삼아도 좋을 듯하다.

 

 

▣ 익살맞고 움직임이 살아 있는 그림

담백하면서도 인물의 움직임이 살아 있는 그림은 딱 보기엔 잘 그렸다는 생각은 들지 않는다. 하지만 인물의 특징을 부각시켜 묘사한 거친 선, 강조하고 싶은 부분만을 채색해 이야기의 포인트를 짚어준 것, 매끈하고 예쁘기 보단 감정과 인물의 심리를 잘 실어준 것 등 그림이 그야말로 이야기를 전달하고 있다. 그림 수가 많아도 질리지 않고 독자가 이야기 속으로 점점 더 빨려 들어갈 수 있는 게 이와 같은 이유일 것이다. 또 인물의 모습을 자세히 보면 눈동자, 입모양, 손동작, 얼굴 표정 등이 다채롭고 풍부해서 더욱 보는 재미가 크다.

 

 

작가 소개

윌리엄 스타이그 글, 그림

1907년 뉴욕에서 태어났다. 그림책 작가가 되기 전, 뉴스위크에서 ‘카툰의 왕’으로 꼽힐 정도로 인기 있는 카투니스트로 활동했으며 본격적으로 그림책 작가가 된 것은 61세 때부터이다. 지금까지 왕성한 창작욕으로 다수의 그림책을 내놓았으며 각종 아동문학상을 휩쓸며 미국의 대표적인 그림책 작가로 손꼽히고 있다. 대표적인 수상으로는 『당나귀 실베스터와 요술 조약돌』,『멋진 뼈다귀』로 그 해 가장 뛰어난 그림책 작가에게 주는 칼데콧상을 받았으며, 『아벨의 섬』,『치과의사 드소토 선생님』으로 뉴베리명예상을 받았다. 그 밖의 책으로 『부루퉁한 스핑키』,『용감한 아이린』,『자바자바 정글』이 있으며 영화로 제작된 『슈렉!』도 그의 작품이다.

조세현 옮김

건국대학교 히브리학과를 졸업한 후 현재 영국의 에딘버러 칼리지 오브 아트에서 애니메이션을 공부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 『내 거야 내 거』,『오즈의 마법사』가 있고, 번역한 책으로는 『괴물딱지 곰팡 씨』,『내가 누구게?』,『밤이 지나 아침 오면』등이 있다.

독자리뷰(10)
도서리뷰 작성하기

매월 리뷰왕 5분께 비룡소 신간도서를 드립니다.

도서 제목 댓글 작성자 날짜
내가슴이 뜨끔
김봉님 2012.1.18
어른들도,"맞아!우린 그래.하하."라고 말하게…
공나현 2010.9.15
아이들이 바라본 어른들의 세상
나승희 2010.2.27
어른들은 있잖아~^^
김명숙 2008.12.20
상당히 찔리는 책
김현진 2008.11.5
아이보다...나에게 필요한 책..
김영미 2008.11.3
아이들이 보는 어른들의 이상한 행동들
임정아 2008.9.22
그래, 어른들은 모순이 많다
전수경 2008.8.11
는 "
윤희경 2008.5.15
올 봄....."엄마도 실수
서문정 2008.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