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틀꿈틀 왕지렁이

원제 superworm

줄리아 도널드슨 | 그림 악셀 셰플러 | 옮김 노은정

출간일 2012년 8월 20일 | ISBN 978-89-491-1228-2

패키지 양장 · 변형판형 · 32쪽 | 연령 5세 이상 | 가격 10,000원

도서구매
꿈틀꿈틀 왕지렁이 (보기) 판매가 9,000 (정가 10,000원) 수량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책소개

스마티즈 상 수상 작가, 2011 영국 계관 아동문학가

 

줄리아 도널드슨이 들려주는 왕지렁이와 작은 동물들의 우정과 용기!

 

  세계적인 그림책 콤비 줄리아 도널드슨과 악셀 셰플러의 신작 『꿈틀꿈틀 왕지렁이』가 (주)비룡소에서 출간되었다. 『꿈틀꿈틀 왕지렁이』는 정의롭고 착한 왕지렁이가 못된 도마뱀 마법사로 인해 곤경에 처하자 작고 힘없는 동물들이 용기와 지혜를 모아 도마뱀 마법사를 물리친다는 이야기로 줄리아 도널드슨의 엉뚱하고도 재치 있는 상상력과 악셀 셰플러의 장난기 넘치는 그림이 돋보이는 그림책이다.

  줄리아 도널드슨과 악셀 셰플러는 1999년 출간된 『괴물 그루팔로』로 영국에서 가장 오래된 어린이 문학상 중 하나인 네슬레 스마티즈 상과 어린이들이 직접 심사에 참여하는 것으로 유명한 블루 피터 상을 수상했으며, 그 후로 출간하는 작품마다 기발한 소재와 재치 넘치는 그림을 선보여 전 세계 어린이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최고의 그림책 콤비다. 어린이들을 위한 노랫말을 만들다가 그림책 작가가 된 줄리아 도널드슨은 주로 막대기, 지렁이 등 눈에 잘 띄지 않는 작은 동물과 사물을 주인공으로 하여 기발한 상상력을 펼치는 것으로 유명하며, 2011년에는 영국 계관 아동문학가(Children’s Laureate)로 선정되었다. 광고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하던 악셀 셰플러는 줄리아 도널드슨과 작업한 책들이 이십여 개 나라로 번역, 출판되며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일러스트레이터가 되었다.

편집자 리뷰

▣ “우리가 도와주자! 우리 모두 왕지렁이를 구해 줘야 해!”

  왕지렁이는 곤경에 처한 친구를 보면 절대 그냥 지나치지 않는다. 실수로 찻길에 뛰어든 아기 두꺼비도, 깊은 우물에 빠져 버린 딱정벌레도 왕지렁이만 곁에 있다면 걱정할 것 없다. 왕지렁이가 유난히 길고 튼튼한 자신의 몸을 이용해 위험에 빠진 친구들을 무사히 구해 내기 때문이다. 나른한 봄날에도 왕지렁이와 함께라면 심심할 틈이 없다. 왕지렁이의 긴 몸을 줄넘기 줄로 삼을 수 있기 때문이다. 왕지렁이의 인기는 나날이 높아지고, 작은 동물들은 왕지렁이를 위한 노래를 만들어 부르기까지 한다. “왕지렁이는 왕 길어요. 왕지렁이는 힘도 왕 세요. 꿈틀꿈틀 왕지렁이! 꿈지럭 꿈지럭 왕지렁이! 좋아, 좋아, 왕 좋아, 왕지렁이!” 이 노래는 멀리멀리 퍼져 심술궂은 도마뱀 마법사의 귀에도 들어간다. 샘이 난 마법사는 왕지렁이를 냉큼 잡아 온다. 그러고는 땅속을 샅샅이 뒤져 보물을 찾아다 바치라며 왕지렁이에게 억지를 부린다. 마법사의 못된 마법에 걸려 도망칠 수도 없게 된 왕지렁이는 하는 수 없이 어두운 땅속을 정처 없이 헤매게 되는데……. 이 소식을 알게 된 두꺼비, 딱정벌레, 달팽이, 애벌레 등은 왕지렁이를 구하기 위해 그렇게도 두려워하던 도마뱀 마법사에게 저항하기로 결심한다. 꼬물꼬물 기고, 폴짝폴짝 뛰어서 간신히 도마뱀 마법사를 찾아간 친구들은 마법의 원천인 마법 꽃을 야금야금 갉아 먹고, 끈적거리는 거미줄로 마법사의 몸을 칭칭 감아서 도마뱀 마법사를 물리치는 데 성공한다. 자신들의 힘으로 마침내 소중한 친구 왕지렁이를 구해 낸 작은 영웅들은 기쁨에 차서 왕지렁이를 위한 노래를 마음껏 부른다.

  본래 동요 작사가였던 줄리아 도널드슨은 이 작품에서도 노랫말처럼 운율이 가득한 글로 말맛을 살렸다. 운율에 따라 술술 읽히며 명쾌하고 빠르게 전개되는 이야기는 자연스럽게 아이들의 주의 집중을 이끌어 낸다. 또한 영웅의 활약상에서 그치는 판에 박힌 영웅담과는 달리, 언제나 도움을 받곤 하던 작고 힘없는 인물들도 용기를 내고 힘과 지혜를 모으면 영웅 못지않게 큰일을 할 수 있다는 주제를 담아내어 아이들에게 용기를 안겨 준다.

 

강렬한 원색과 섬세한 디테일로 완벽하게 재현한 작은 동물들의 세계!

  선명하고 또렷한 펜 선에, 특색 있는 동물 캐릭터로 자신만의 독특한 작품 세계를 구축한 악셀 셰플러는 이 작품에서 화려한 색깔을 가진 곤충과 파충류 들의 세계를 그리며 자신의 기량을 마음껏 펼쳤다. 이야기의 중심이 되는 동물들뿐만 아니라, 배경이 되는 지면의 작은 풀잎들조차 하나하나 조금씩 다른 모양으로 그렸을 정도다. 금방이라도 꿈지럭거릴 것 같은 지렁이와 장난기 넘치는 어린이처럼 친근하고 사랑스러운 작은 동물 친구들은 아이들에게 큰 사랑을 받을 것이다.

작가 소개

줄리아 도널드슨

런던에서 태어나 브리스틀 대학교를 졸업했다. 어린이를 위한 노랫말을 작사하기도 했으며, 이 책에 그림을 그린 악셀 셰플러와 함께 많은 그림책을 만들었다. 쓴 책으로는『괴물 그루팔로』,『우리 마을 멋진 거인』,『세상 구경 시켜 줄 고래를 찾습니다』등이 있다. 2011년 영국 계관 아동문학가(Children’s Laureate)로 선정되었다.

 

 

 

악셀 셰플러 그림

1957년 독일 함부르크에서 태어나 예술사를 공부했고 1982년 영국으로 건너가 그래픽을 공부했다. 현재 런던에 살면서 광고와 출판 분야의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하고 있다. 세계에서 가장 인정받는 독일 출신 그림 작가로 꼽힌다. 1999년에 나온 『그루팔로』는 영국에서 가장 오래된 어린이 문학상 중의 하나인 ‘네슬레 스마티스 상’과 어린이들이 직접 심사에 참여하는 것으로 유명한 ‘블루 피터 상’을 수상했다. 『홍당무 리제와 독수리』, 『우리 마을 멋진 거인』 등의 책에 그림을 그렸다.

노은정 옮김

연세대학교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하고 어린이 책들을 번역하고 있다. 옮긴 작품으로는 「마법의 시간여행」 시리즈, 「마음과 생각이 크는 책」 시리즈, 「슈퍼걸스!」 시리즈, 「빅 네이트」 시리즈,「과학탐정 도일과 포시」 시리즈와 『안녕, 해리』, 『해리야, 잘 자』 등이 있다.

"노은정"의 다른 책들

독자리뷰(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