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승호 시인의 말놀이 동시집 3

최승호 | 그림 윤정주

출간일 2007년 8월 3일 | ISBN 978-89-491-2027-0

패키지 반양장 · 변형판 210x210 · 188쪽 | 연령 4~13세 | 가격 11,000원

도서구매
최승호 시인의 말놀이 동시집 3 (보기) 판매가 9,900 (정가 11,000원) 수량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책소개

동시를 배우며 노래하듯 배우는 우리말

고래, 너구리, 다시마, 라면…….
자음 순서대로 재미난 동물과 사물로 엮은 최승호 시인의 세 번째 말놀이 동시집입니다.
말놀이를 통해 우리말이 가진 다양한 맛과 멋 그리고 경쾌한 리듬을 느낄 수 있지요.
또 말놀이 이면에 숨겨 놓은 시의 깊은 뜻까지 생각해 볼 수 있답니다.

편집자 리뷰

자음 순서대로 재미난 동물과 사물을 엮은 세 번째 말놀이 동시집

『대설주의보』,『세속도시의 즐거움』,『그로테스크』 등 굵직한 시집을 펴내 오늘의 작가상, 김수영문학상, 이산문학상, 대산문학상, 현대문학상, 미당문학상을 수상한 바 있는 최승호 시인의 세 번째 말놀이 동시집이 출간되었다. 말놀이 동시집은 현재까지 1권(모음 편)이 2만 8천부 가량, 2권(동물 편)이 7천부 가량 팔려 우리말도 운을 맞춰 재미난 시를 쓸 수 있다는 걸 많은 독자들을 통해 입증하였다. 늘 사물에 대한 섬세한 관심과 자연에 대한 날카로운 관찰을 하는 시인은, 우리가 놓치기 쉬운 부분까지도 재미나게 시로 풀어내고 있다.
초등학교 교사로 재직하면서 쌓았던 아이들과의 교감과 초등학생인 딸아이와 늘 말놀이 시 쓰기에 대한 대화를 놓지 않는 것도 좋은 경험이 되었다고 한다.

시를 통해 배우는 우리말의 맛과 멋

고래

고래에게 왜
바다사자를 잡아먹냐고 야단쳤더니
고래가 되레
고래고래 소리를 지르는 거야

너는 왜 고래 고기 먹어
왜 먹어 왜 먹어 왜 먹어
고래고래 소리를 지르는 거야
나중에는 귀가 먹먹하더군

-본문 6p 시 전문

ㄱ(기역) 첫 자음을 반복하는 말놀이 시이다. ‘고래가 고래고래 소리지르다’ 라는 재미난 말놀이는 상황 또한 독특하고 우습게 만든다. 고래와 아이와의 주고받는 재미난 말장난은 첫 자음 기역을 익히게 도와줄 뿐만 아니라 ㄱ로 시작하는 다른 낱말로 바꿔 상황 연출을 아이들 스스로 해 볼 수 있도록 한다. 고래, 고래고래, 고래 고기 등 동사와 부사 명사가 섞여 있어 낱말과 낱말이 결합해서 주는 말의 맛과 멋을 다양하게 느낄 수 있다.

시에 대한 자신감을 심어 주는 책

말놀이 시는 시에 대한 ‘어렵고 지루하고 딱딱하다.’ 라는 고정관념을 깨고 아이들에게 쉽고 만만하게 다가선다. 반복되는 말이 주는 흥겨움과 그 말의 조화가 만들어 내는 새롭고 엉뚱한 상황 연출은 호기심 많은 아이들에게는 즐거운 ‘놀이’이다. 즐겁게 놀다 보면 우리말의 맛과 멋을 저절로 익히게 된다. 또 말놀이의 형식은 단순하면서도 아이들이 금방 익힐 수 있도록 되어 있어 여러 번 읽다 보면 자연스럽게 말놀이 시를 따라 짓게 된다.
섬세한 펜화로 눈동자, 표정, 움직임이 강한 그림은 흥겨운 말놀이 시와 잘 어울려 시를 더 쉽고 재미나게 해 준다. 또한 말놀이 이면에 숨은 뜻까지 생각하다 보면 생각의 깊이 또한 커진다.

작가 소개

최승호

1954년 강원도 춘천에서 태어나 1977년《현대시학》으로 등단했다. 시집으로는『대설주의보』,『세속도시의 즐거움』,『그로테스크』,『아무것도 아니면서 모든 것인 나』,『고비』등이 있고, 그림책으로는『누가 웃었니?』,『내 껍질 돌려줘!』,『이상한 집』,『하마의 가나다』,『수수께끼 ㄱㄴㄷ』,『구멍』이 있다. 동시집으로는『최승호 시인의 말놀이 동시집 1(모음 편), 2(동물 편), 3(자음 편), 4(비유 편)』,『펭귄』이 있다. 1982년에 오늘의 작가상, 1985년에 김수영문학상, 1990년에 이산문학상, 2000년에 대산문학상, 2003년에 미당문학상을 받았다. 현재 숭실대학교 문예창작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윤정주 그림

1971년 서울에서 태어나 홍익대학교 회화과를 졸업했다. 제 2회 신한 새싹 만화상에서 은상을 수상했으며, 그린 책으로는『누가 웃었니?』,『내 껍질 돌려줘!』,『으앙, 오줌 쌌다!』,『애벌레가 애벌레를 먹어요』,『신기한 시간표』,『께롱께롱 놀이노래』,『연이네 설맞이』,『천하무적 조선 소방관』,『최승호 시인의 말놀이 동시집 1(모음 편), 2(동물 편), 3(자음 편), 4(비유 편)』,『펭귄』등이 있다.

"윤정주"의 다른 책들

독자리뷰(10)
도서리뷰 작성하기

매월 리뷰왕 5분께 비룡소 신간도서를 드립니다.

도서 제목 댓글 작성자 날짜
[말놀이 동시집 3] 포도나무 - 포도를 만들…
4 양경숙 2011.6.23
최승호 시인의 말놀이 동시집 3 )고래 - 섹…
2 허진하 2010.1.6
말놀이 동시집 3 - '바다' 로 2행시 짓기…
2 심공주 2009.11.19
아름다운 고양시
이은우 2009.10.20
최승호 시인의 말놀이 동시집 3
심공주 2009.1.12
읽기책 대용으로
강미영 2008.12.4
말놀이 동시집3
신정미 2008.11.30
말놀이 동시집 3
정형순 2008.10.19
잃어버린 밤하늘의 별을 찾아요~~^^
12 류경진 2008.8.28
“시집”이라고 해서 아직 어
천미주 2007.1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