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같이 놀래?

어울려 놀 줄 모르는 아이를 위한 책

원제 Playing fair, having fun (A kid’s guide to sports and games)

대니얼 그리포 | 그림 R. W. 앨리 | 옮김 노은정

출간일 2005년 4월 11일 | ISBN 978-89-491-3103-0 (89-491-3103-X)

패키지 양장 · 36쪽 | 연령 4~9세 | 절판

책소개

친구들과 노는 건 정말 재미있어. 하루 종일 놀기만 하면 정말 좋을 텐데. 어른들은 왜 아이들 마음대로 놀지 못하게 하는 걸까? 왜냐하면 노는 데도 다 방법이 있거든.

편집자 리뷰

엄마가 권해 주는 우리 아이 첫 인성 계발 책

독일, 프랑스 등 전 세계적으로 수백만 부가 팔린「마음과 생각이 크는 책」시리즈 11~15권이 (주)비룡소에서 새로 출간되었다. 마음이 성장하는 4~8세의 어린이를 대상으로 하는 이 시리즈는 미국 전역의 아동심리학 전공 상담 교사들과 어린이 책 작가들의 모임에서 기획했다. 어린이의 감수성과 사고 발달 과정을 고려해 쓴 대화체의 문장과 표정이 살아 있는 그림은 어린이의 심리 상태를 쉽고 정확하게 표현한다. 현재까지 총 15권이 출간된 이 시리즈는 국내에서는 새롭게 시도한 유아를 위한 전문 인성 계발 책으로 출간 즉시 베스트셀러에 올랐다.

타인과의 갈등을 슬기롭게 풀어내는 법

이번에 새로 나온 다섯 권은 어린이들이 사회 속에서 살아가며 타인과 겪게 되는 갈등을 지혜롭게 해결하는 방법에 대해 주로 다루고 있다. 11권 『절대 용서할 수 없어』는 다른 사람을 용서하는 미덕과 잘못을 했을 때 용서를 구하는 용기를 가르쳐 준다. 12권 『심술 좀 그만 부려!』는 최근 학교 사회의 가장 큰 문제 중 하나인 집단 괴롭힘과 따돌림을 취학 전후 어린이의 눈높이에서 다루고 있다. 13권 『우리, 같이 놀래?』는 제대로 놀 줄 모르는 요즘 어린이들을 위한 책이며, 14권 『왜 나한테만 나쁜 일이 생기지?』에서는 어린이들이 살아가며 만날 수 있는 온갖 어려운 일에 의연하게 맞서는 법을 배운다. 15권 『친구랑 다른 건 싫어』는 친구에게 휩쓸리기 쉬운 어린이들이 정체성을 잃지 않도록 도와주는 책이다.
미국에서도 어린이들의 인성 교육을 위해 교과서처럼 읽히는 이 책은 수채화풍의 그림으로 미국에서 인기 있는 그림 작가 R. W. 앨리가 그렸다.

「마음과 생각이 크는 책」 시리즈의 특징

Self-Help Book for Kids

「마음과 생각이 크는 책」 시리즈에는 어른의 권위적인 충고, 즉 이렇게 해야 옳고 그렇지 않으면 옳지 않다는 판정이 없다. 대신 상황을 적절히 묘사한 글과 그림을 통해 어린이들 스스로 판단하고 생각할 수 있도록 유도한다. 또한 매 권마다 있는 부모들을 위한 글은 표현력이 부족한 어린이의 마음을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되어 어린이와 부모가 대화하는 데 완충 역할을 한다.

마음의 성장을 다룬 책

이 시리즈는 어린이들이 가족이라는 울타리를 벗어나 타인과 접촉하면서 겪게 되는 감정과 그 시기에 꼭 익혀야 할 인성에 관한 책이다. 즉 사회적 존재로 첫발을 내딛는 이 시기의 어린이들에게 꼭 필요한 사회성, 자기존중, 이타심 등을 다루는 일종의 마음 성장 책이다.

우리, 같이 놀래? -어울려 놀 줄 모르는 아이를 위한 책

별것 없이도 하루 종일 뛰어놀았던 과거의 어린이들에 비해 요즘 어린이들은 그 많은 장난감을 가지고도 잘 놀지 못한다. 학교가 끝나면 학원에 가느라 다른 어린이들과 어울려 놀 시간이 없고, 시간이 있어도 혼자 컴퓨터 게임에 빠져 있기 십상이다. 즐겁게 해야 할 운동까지도 부모의 욕심 때문에 어린이들에게 짐이 되는 경우가 많다.
이 책은 어린이들에게 놀이와 운동을 대하는 바른 마음가짐을 가르쳐 주고, 어린이들이 놀이를 통해 사회성을 기를 수 있도록 도와줄 것이다.

작가 소개

대니얼 그리포

편집자이며 어린이 책을 쓰는 작가이기도 하다. 『외로울 땐 어떻게 하지? Loneliness Therapy』를 비롯해 마음의 상처를 치유하는 법에 대한 책을 여러 권 썼다. 이 책을 통해 아이들에게 함께 노는 방법을 알려 주고 싶다.

R. W. 앨리 그림

어린이 책을 직접 쓰고 그리는 다재다능한 작가이다. 현재는 로드아일랜드의 배링턴에서 아내와 아이들과 함께 살며 책을 쓰고 있다. 그린 책으로는 『슬플 때도 있는 거야』,『화가 나는 건 당연해!』 등이 있다.

"R. W. 앨리"의 다른 책들

노은정 옮김

연세대학교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하고 어린이 책들을 번역하고 있다. 옮긴 작품으로는 「마법의 시간여행」 시리즈, 「마음과 생각이 크는 책」 시리즈, 「슈퍼걸스!」 시리즈, 「빅 네이트」 시리즈,「과학탐정 도일과 포시」 시리즈와 『안녕, 해리』, 『해리야, 잘 자』 등이 있다.

"노은정"의 다른 책들

독자리뷰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