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가는 학교가 싫다

원제 OLGA NAIME PAS LECOLE

준비에브 브리작 | 그림 미셸 게 | 옮김 김경온

출간일 1999년 7월 11일 | ISBN 978-89-491-6035-1 (89-491-6035-8)

패키지 양장 · 변형판 155x221 · 56쪽 | 연령 10~11세 | 가격 6,500원

도서구매
올가는 학교가 싫다 (보기) 판매가 5,850 (정가 6,500원) 수량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책소개

학교라는 단체 생활에 적응하지 못하는 어린이의 이야기를 담은 문제작! 수업 중에 필요하지 않은 개인 물건을 학교에 가져갔다가 선생님에게 압수당하고, 선생님이 부모님께 보내는 편지를 쓰자 올가는 곧 학교 생활에 흥미를 잃어버리게 된다. 이후, 더욱 뒤죽박죽이 되어 버리는 올가의 학교 생활, 마침내 등교 거부로까지 이어진다. 아프다는 걸 핑계로 학교에 가지 않은 올가를 실뱅이 문병을 하러 오게 되고 둘은 선생님 놀이를 하게 되는데…….

편집자 리뷰

<올가는 학교가 싫다>는 학교라는 단체 생활에 적응하지 못하는 ‘올가’라는 어린 초등 학생의 이야기로, 준비에브 브리작의 <올가> 시리즈 8권 중 하나이다.

수업 중에 필요하지 않은 개인 물건을 학교에 가져갔다가 선생님에게 압수당하고, 부모님께 보내는 편지가 씌어지자 올가는 곧 학교 생활에 흥미를 잃어버리게 된다. 이후, 더욱 뒤죽박죽이 되어 버리는 올가의 학교 생활, 마침내 등교 거부로까지 이어진다. 아프다는 걸 핑계로 학교에 가지 않은 올가를 실뱅이 문병을 하로 오게 되고 둘은 선생님 놀이를 한다. 올가는 선생님, 실뱅은 학생. 선생님 역을 하게 된 올가는 자신도 모르게 엄격하면서도 공정하게 하려 애쓴다. 그러나 실뱅은 공정하다고 느끼지 않는다.

작가는 결말 부분에서 명확한 해결을 제시하지 않는다. 단지 이 책을 읽는 독자에게 선생님 놀이를 통해 올가가 느끼는 학교 내에서의 선생님과 학생의 위치를 역지사지(易地思之)의 입장에서 생각해 보게 한다. 올가가 학교를 싫어하는 문제를 독자들에게 어떻게 보아야 할지 나름대로 생각해 볼 수 있도록 하는 이러한 열린 구성은 선을 긋듯 명확한 해결책보다도 더 현실적으로 다가온다.

이 작품은 올가와 같은 우리나라의 초등학생뿐 아니라, 부모, 선생님들에게 학교에서의 선생님과 학생의 위치가 어떠해야 하는지, 그 속에서 교육이 어떻게 이루어져야 하는지를 생각케 하는 문제작이다.

 

작가 소개

준비에브 브리작

파리 고등사범학교, 사범대학을 졸업했으며 국립대학교수 자격을 지니고 있다. 갈리마르에서 선집 <백지>를 출판했고 1989년부터 이야기책을 쓰고 있다. 작품으로 소설 <벽장 아줌마>, <소녀들>, 비평집 <천국에서 먼>, 어린이책 올가 시리즈 등이 있다. 1996년에 소설 <주말, 엄마를 몰아내는 사람들>로 페미나 상을 수상했다.

미셸 게 그림

미셸 게는 1947년 프랑스 리용에서 태어났다. 그래픽 디자인 학교에 다니면서 처음 그림책을 펴냈고, 정식으로 출간된 <꼬마 사냥꾼과 코끼리>는 5만 부가 넘게 팔렸다. 딸 발랑틴과 아들 가브리엘에게서 영감을 얻어 만든 <발랑틴>과 펭귄 <비분데> 시리즈를 비롯해서 독창적이면서도 단순한 이야기들로 된 그림책 수십 권을 펴냈다.

독자리뷰(5)
도서리뷰 작성하기

매월 리뷰왕 5분께 비룡소 신간도서를 드립니다.

도서 제목 댓글 작성자 날짜
올가에게 쓰는 편지
이은우 2011.3.6
고집 센 올가
김현진 2008.11.30
올가는 학교가 싫다
변준영 2008.9.19
유치원을 졸업하고 처음 학교
2006.11.20
올가는 어째서 학생의 임무를
유선재 2006.11.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