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르지만 평등한 여자와 남자

신혜진, 홍지혜

출간일 2020년 5월 12일 | ISBN 978-89-491-8911-6

패키지 반양장 · 변형판 165x230 · 100쪽 | 연령 9세 이상 | 가격 10,000원

도서구매
다르지만 평등한 여자와 남자 (보기) 판매가 9,000 (정가 10,000원) 수량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책소개

초등 사회 교과서로는 부족했던 성 평등 교육,

이 책 한 권이면 충분해요.

 

초등학교 교과서를 바탕으로 사회 각 분야의 지식을 깊이 있게 소개하는 어린이 인문 교양서 「사회는 쉽다!」 시리즈 11번 『다르지만 평등한 여자와 남자』가 ㈜비룡소에서 출간되었다. 최근 사회적으로 성 평등 교육의 중요성이 높아지면서 초등 사회 교과서에도 이를 반영하려는 노력이 계속되고 있다. 하지만 성 평등에 대한 충분한 정보를 얻기에는 교과서만으로는 부족한 상황이다. 교과서에서는 사회 3-2 ‘가족 형태와 역할 변화’ 단원에서 가족 구성원의 성 역할 변화, 4-2 ‘사회 변화와 문화의 다양성’ 단원에서 사회 구성원의 성 역할 변화, 6-2 ‘인권 존중과 정의로운 사회’에서 존중받아야 할 다양한 인권 속에서 성 평등을 다루는 것이 대부분이다.

이 책은 교과서에서 다루는 핵심 내용을 모두 포함하면서 더 깊이 있는 추가 정보를 어린이 눈높이에 꼭 맞게 전달한다. 특히 성 역할이 생겨난 이유를 역사적인 관점에서 풀어내어 어린이 스스로 비판적인 시각을 가질 수 있도록 돕는다. 또한, 남성의 지위가 여성의 지위보다 높아졌던 이유, 여성과 남성에게 어울리는 직업이 고정 관념화된 이유 등을 재미있는 그림과 함께 구성하여 성 평등 교육에 필요한 기초 교양을 확실히 익힐 수 있다.

편집자 리뷰

성에 따른 편견과 차별을 보여 주는 풍성한 사례로

젠더 의식을 높이고, 성 평등을 배워요.

이 책은 교과 학습뿐만 아니라 올바른 가치관을 가진 어린이로 생활하기 위해 실생활에서 적용 가능한 다양한 사례를 풍부하게 다루고 있다. “사랑 고백은 남자가 해야 한다.”, “여자는 국어를 잘하고 남자는 수학을 잘한다.” 등 아이들에게 자신도 모르게 쓰는 말과 행동에서 ‘남자와 여자’에 대한 잘못된 구분을 하고 있지는 않은지 의문을 던진다. 나아가 ‘남자답다, 여자답다’라는 틀에서 벗어나 올바른 정체성을 확립할 수 있는 방법과 생활 속 편견과 차별에 현명하게 대처하는 법 또한 알려 준다. 다른 사람의 시선 때문에, 다들 그렇게 하라고 시키기 때문에 자기 자신을 있는 그대로 드러내지 못해서는 안 된다고 말한다. 아이들이 성 역할 고정 관념에서 벗어나 진정한 자신을 만나고, 드러낼 수 있도록 돕는 책이다.

 

흥미로운 만화와 명쾌한 삽화, 재밌는 퀴즈로 눈도 즐겁고, 이해도 잘 돼요.

 

지식 정보를 뛰어나게 시각화한 만화와 그림 등으로 메시지를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책이다. 특히 서두에 남녀의 성 역할이 전복된 하루를 담은 만화는 매우 인상적이다. 킥킥 웃다 보면 어느새 자연스럽다고 생각했던 성 역할이 실은 매우 잘못되고 부당한 것은 아니었는지 되돌아보게 만든다. 또 축구하는 여자와 발레 하는 남자 그림을 통해 이런 상황을 어색하게 느끼는 이유가 무엇인지 아이들 스스로 깨달을 수 있게 돕는다.

각 장 끝에 있는 ‘알쏭달쏭 궁금한 낱말 풀이’는 생물학적 성과 사회적 성, 양성성 같은 어려운 개념이나 단어 등을 다시 한번 쉽게 풀어 준다. ‘세상에서 제일 쉬운 퀴즈’는 딱딱하고 어려운 문제가 아닌, 책을 읽었다면 충분히 풀 수 있는 간단한 퀴즈들이기 때문에 책의 이해에 대한 아이들의 자신감을 향상시킨다.

목차

1. 남자 같은 여자아이, 여자 같은 남자아이-성 역할에 대한 고정 관념

-거꾸로 뒤집어 본 세상

-남자와 여자, 뭐가 달라?

-처음부터 남녀의 일이 달랐을까?

-남자가 더 중요한 사람이 된 이유

-고정 관념이 왜 나빠?

-시대에 따라 변하는 성 역할

-우리 곁의 고정 관념

-생물학적 성과 사회적 성

 

2. 그러면 왜 안 되는 건데?-성 역할 고정 관념에서 벗어나기

-성 역할 고정 관념은 이제 그만!

-고백받는 남자, 고백하는 여자

-발레 하는 남자, 축구하는 여자

-국어를 잘하는 남자, 수학을 잘하는 여자

-집안일은 누구의 몫일까?

-여자는 태어나는 것이 아니라 만들어지는 것

-남녀를 바라보는 눈, 언제 어디서나 똑같을까?

 

3. 고정 관념은 이렇게나 위험해-역사 속의 성차별

-이 용감한 여자가 마녀라고?

-여자는 보호받아야 할 존재가 아니야!

-여자의 발은 작아야 한다?

-차이를 인정하지 않으면 불행해!

-여성의 삶을 변화시킨 사건들

-관습, 도덕, 법은 어떻게 다를까?

-사회학자는 사회를 어떻게 연구할까?

 

4. 남자와 여자는 다르지만 평등해-성 평등을 위하여

-아들딸 구별하지 말자!

-왜 똑같이 일하는데 적게 버나요?

-육아하는 아빠, 출근하는 엄마

-생각과 제도를 함께 바꿔야 해!

-차이를 인정할 때 평등해져!

-평등도 잴 수 있나요?

 

5. 나는 나다운 사람이 될 거야!-바람직한 정체성 만들기

-깎아내려서 좋아질 게 뭐야?

-라이벌이 아니라 함께 살아가야 할 짝꿍

-‘남자답다, 여자답다’에 갇힐 필요는 없어!

-내가 내가 되는 꿈

-모든 사람은 행복할 권리가 있어!

-고정 관념과 편견을 깬 사람들

작가 소개

신혜진

서강대학교에서 신문방송학과 국문학을 공부했다. 졸업 후 글을 통해 세상과 소통하고 싶다는 생각에 출판사 편집자로 일했다. 때때로 단단한 등껍질 속으로 숨어 버리는 거북이 같은 모습을 보이기도 하지만, 대부분은 관심과 애정을 갖고 세상과 사람들을 들여다보고 이야기 나누려 애쓴다. 어린이 책부터 소설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책을 만들었고, 지금도 여전히 활자 속을 거닐고 있다.

홍지혜

즐겁게 그린 그림은 보는 사람도 즐겁게 한다는 마음으로 그림을 그린다.

2011년 볼로냐 국제아동도서전에서 ‘올해의 일러스트레이터’로 선정되었다.

그린 책으로 《열두 달 김치 이야기》, 《토끼전》, 《장화홍련전》, 《너울너울 신바닥이》,

《옛이야기 들으러 미술관 갈까?》, 《해바라기 마을의 거대 바위》 등이 있다.

독자리뷰
도서리뷰 작성하기

매월 리뷰왕 5분께 비룡소 신간도서를 드립니다.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