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나는 음악의 세계로!

주느비에브 로랑생 | 그림 클로드 밀레 | 옮김 장석훈 | 감수 신동헌

출간일 2007년 5월 16일 | ISBN 978-89-491-9159-1

패키지 양장 · 변형판 145x220 · 40쪽 | 연령 8~13세 | 가격 6,500원

도서구매
신나는 음악의 세계로! (보기) 판매가 5,850 (정가 6,500원) 수량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책소개

온 세상 신기한 악기는 다 모여라!

오래전부터 사람들은 나무를 두들기거나 뼈에 구멍을 뚫어서 불면 다양한 소리를 낼 수 있다는 것을 알았어요. 바이올린은 언제 만들어졌을까요? 피아노는 현악기일까요, 타악기일까요? 구불구불하게 생긴 관악기에서는 과연 어떤 소리가 날까요?

편집자 리뷰

전 분야를 아우르는 다양한 구성
한 분야의 전문가가 되기 위해서는 먼저 어떤 분야가 자신에게 맞는지 알아보는 과정이 꼭 필요하다. 그러려면 어렸을 때부터 직간접적으로 다양한 경험을 함으로써 교양과 상식을 쌓는 일이 아주 중요한데 비룡소의 「호기심 도서관」 시리즈는 아이들의 상상력과 호기심을 자극하여 본인도 몰랐던 자질과 관심사를 발견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 준다.

40개 분야별 국내 최고 전문가들의 감수
「호기심 도서관」 시리즈가 다루고 있는 40가지 주제를 더욱 정확하게 하기 위해 분야별로 국내 최고 전문가들의 감수를 거쳤다. 고대 언어를 연구하는 학자부터 공룡 화석을 직접 발굴한 학자를 비롯한 다양한 학자들은 물론이고, 아프리카 외교관, 소방관, 석유탐사 연구원, 건축사 등 현장에서 일하는 분야별 전문가들까지 감수단으로 구성하였다.

6세부터 초등학생까지의 아이들이 보기 알맞은 적정량의 정보와 쉬운 설명
「호기심 도서관」 시리즈는 초등학생이라면 꼭 알아야 할 정보만을 골라 쉽게 풀어 썼다. 초등학생이 교과 공부를 할 때 좋은 참고서가 될 뿐만 아니라 이야기식으로 구성 되어 있어 한 권 한 권씩 읽기에도 좋다. 40쪽의 짧은 분량 속에 세계의 역사, 지리, 사회, 문화, 과학 교양을 다양한 볼거리와 읽을거리로 담아 글밥이 많은 읽기책을 읽어야 할 아이들에게 좋은 책읽기 교재가 될 것이다.

초등학교 교과과정과 연계되어 연령대별 다양한 선행학습 가능
현재 나와 있는 기존의 백과사전은 너무 두꺼운 데다 설명도 어려워서 정작 아이들이 사용하기에는 불편한 점이 많다. 「호기심 도서관」은 한 가지 주제 당 한 권의 책으로 구성하여 관심 있는 주제에 따라 찾아 읽기 좋도록 구성하였다. 또한 초등학교 교과과정과 연계되어 부모들이 아이들을 지도할 때 활용할 수 있는 좋은 안내서가 될 뿐만 아니라 아이들 스스로 공부하는 데도 많은 도움이 된다.

역사, 문화, 과학 상식 등 읽을거리와 생각거리를 담은 부록
「호기심 도서관」 시리즈는 과학 상식뿐만 아니라 여러 나라의 역사, 문화 등을 소개하는 시리즈이다. 따라서 각 권마다 원서에는 없는 우리나라와 세계의 역사 및 여러 주제와 관련된 기타 상식들을 추가하여 풍부한 읽을거리와 생각거리를 제공한다. 예를 들어 1권 『서양 중세의 성과 기사들』은 본문에서 서양의 중세에 대해 집중 설명한 후, 부록에서는 우리나라 중세인 고려 시대를 비교?설명하고 그 당시 만들어진 문화재의 사진을 수록하여 공부할 수 있도록 했다. 4권 『로마 사람들은 어떻게 살았을까?』에서는 로마의 역사를 그림 연보로 정리하여 보여 주고, 6권 『사라진 공룡들』에는 이 책을 읽고 논술을 할 수 있는 문제들을 제시함으로써 더 깊게 생각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8권 『화산은 왜 폭발할까?』에서는 우리나라 화산과 화산지대에 대해 지도를 통해 설명하고, 9권『신나는 음악의 세계로!』에서는 본문에서 음악의 역사 및 악기의 종류에 대해 공부하고 부록에서는 우리나라의 전통악기에 대해 컬러 세밀화와 함께 자세한 설명을 읽을 수 있다.

작가 소개

주느비에브 로랑생

주로 어린이를 위한 그림책과 논픽션 책을 많이 썼다. 지은 책으로 

『나의 첫 미사』『마리온의 크리스마스』 , 『성경의 역사』 등이 있다.

클로드 밀레 그림

전문 일러스트레이터로 다양한 분야의 어린이 책을 쓰고 그림을 그렸다.

장석훈 옮김

제주에서 태어나 서강대학교를 졸업하고 프랑스 리용 2대학에서 철학, 불문학, 임상심리학을 공부했다. 현재 출판 기획과 번역 일을 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세계 어린이와 함께 배우는 시민 학교」 시리즈,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말』,『감성의 리더십』 등이 있다.

"장석훈"의 다른 책들

신동헌 감수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건축과를 중퇴하고, 그림에 매진했다. 1967년에는 한국 최초의 장편 만화 영화, 「홍길동」을 제작했다. 그러나 본업인 그림보다도 클래식 음악에 심취하여 4,000장에 가까운 음반을 수집하였고 여러 음악 관련 잡지에 클래식 음악에 대한 기고도 활발히 하고 있다. 한국음악애호가협회 이사를 역임했으며, 현재 한국음반평론가협회 고문직을 맡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재미있는 클래식 길라잡이』, 『음악가를 알면 클래식이 들린다』, 『음악사 이야기』 등이 있다.

독자리뷰(4)
도서리뷰 작성하기

매월 리뷰왕 5분께 비룡소 신간도서를 드립니다.

도서 제목 댓글 작성자 날짜
내가 찾던 바로 그 책이었다.
김서영 2008.12.27
비룡소의 호기심 시리즈가 점
전수경 2007.9.1
피아노는 현악기일까? 타악기
주흥기 2007.7.27
틈나는 시간만 있으면 피아노
황진희 2007.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