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떻게 보고 듣고 느낄까?

도린 바르베 | 그림 아녜스 마티외 | 옮김 장석훈 | 감수 김태우

출간일 2007년 7월 10일 | ISBN 978-89-491-9175-1

패키지 양장 · 변형판 145x220 · 40쪽 | 연령 8~13세 | 가격 6,500원

도서구매
어떻게 보고 듣고 느낄까? (보기) 판매가 5,850 (정가 6,500원) 수량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책소개

다섯 가지 감각 기관 속으로!

우리는 눈으로 풍경을 보고 귀 기울여 소리를 들어요. 손으로 만지거나 코로 킁킁 냄새를 맡고 혀로 맛도 보지요. 귀뚜라미는 다리로 소리를 듣고 물고기는 몸통에 있는 옆줄로 냄새를 맡는답니다. 사람을 비롯한 동물이 세상을 느끼는 것을 감각이라고 해요. 우리 몸에 있는 감각 기관은 어떻게 생겼을까요? 동물들도 우리처럼 보고 들을 수 있을까요? 제자리에서 뱅뱅 돌면 어지러운 이유는 무엇일까요?

편집자 리뷰

전 분야를 아우르는 다양한 구성
한 분야의 전문가가 되기 위해서는 먼저 어떤 분야가 자신에게 맞는지 알아보는 과정이 꼭 필요하다. 그러려면 어렸을 때부터 직간접적으로 다양한 경험을 함으로써 교양과 상식을 쌓는 일이 아주 중요한데 비룡소의 「호기심 도서관」 시리즈는 아이들의 상상력과 호기심을 자극하여 본인도 몰랐던 자질과 관심사를 발견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 준다.

40개 분야별 국내 최고 전문가들의 감수
「호기심 도서관」 시리즈가 다루고 있는 40가지 주제를 더욱 정확하게 하기 위해 분야별로 국내 최고 전문가들의 감수를 거쳤다. 고대 언어를 연구하는 학자부터 공룡 화석을 직접 발굴한 학자를 비롯한 다양한 학자들은 물론이고, 아프리카 외교관, 소방관, 석유탐사 연구원, 건축사 등 현장에서 일하는 분야별 전문가들까지 감수단으로 구성하였다.

6세부터 초등학생까지의 아이들이 보기 알맞은 적정량의 정보와 쉬운 설명
「호기심 도서관」 시리즈는 초등학생이라면 꼭 알아야 할 정보만을 골라 쉽게 풀어 썼다. 초등학생이 교과 공부를 할 때 좋은 참고서가 될 뿐만 아니라 이야기식으로 구성 되어 있어 한 권 한 권씩 읽기에도 좋다. 40쪽의 짧은 분량 속에 세계의 역사, 지리, 사회, 문화, 과학 교양을 다양한 볼거리와 읽을거리로 담아 글밥이 많은 읽기책을 읽어야 할 아이들에게 좋은 책읽기 교재가 될 것이다.

초등학교 교과과정과 연계되어 연령대별 다양한 선행학습 가능
현재 나와 있는 기존의 백과사전은 너무 두꺼운 데다 설명도 어려워서 정작 아이들이 사용하기에는 불편한 점이 많다. 「호기심 도서관」은 한 가지 주제 당 한 권의 책으로 구성하여 관심 있는 주제에 따라 찾아 읽기 좋도록 구성하였다. 또한 초등학교 교과과정과 연계되어 부모들이 아이들을 지도할 때 활용할 수 있는 좋은 안내서가 될 뿐만 아니라 아이들 스스로 공부하는 데도 많은 도움이 된다.

역사, 문화, 과학 상식 등 읽을거리와 생각거리를 담은 부록
「호기심 도서관」 시리즈는 과학 상식뿐만 아니라 여러 나라의 역사, 문화 등을 소개하는 시리즈이다. 따라서 각 권마다 원서에는 없는 우리나라와 세계의 역사 및 여러 주제와 관련된 기타 상식들을 추가하여 풍부한 읽을거리와 생각거리를 제공한다. 예를 들어 1권 『서양 중세의 성과 기사들』은 본문에서 서양의 중세에 대해 집중 설명한 후, 부록에서는 우리나라 중세인 고려 시대를 비교?설명하고 그 당시 만들어진 문화재의 사진을 수록하여 공부할 수 있도록 했다. 4권 『로마 사람들은 어떻게 살았을까?』에서는 로마의 역사를 그림 연보로 정리하여 보여 주고, 6권 『사라진 공룡들』에는 이 책을 읽고 논술을 할 수 있는 문제들을 제시함으로써 더 깊게 생각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8권 『화산은 왜 폭발할까?』에서는 우리나라 화산과 화산지대에 대해 지도를 통해 설명하고, 9권『신나는 음악의 세계로!』에서는 본문에서 음악의 역사 및 악기의 종류에 대해 공부하고 부록에서는 우리나라의 전통악기에 대해 컬러 세밀화와 함께 자세한 설명을 읽을 수 있다.

 

작가 소개

도린 바르베

논픽션 책 전문 작가로 어린이들에게 식물과 동물에 관해 알려 주는 책을 주로 썼다. 지은 책으로는 『동물 백과』, 『숲으로 가요』, 『어떻게 도시를 건설할까?』 등이 있다.

아녜스 마티외 그림

전문 일러스트레이터로 섬세하면서도 사실적인 그림으로 주목받고 있다.

그린 책으로  『서커스 쥐 조나단』  ,『아기 돼지 세 마리』 등이 있다.

장석훈 옮김

제주에서 태어나 서강대학교를 졸업하고 프랑스 리용 2대학에서 철학, 불문학, 임상심리학을 공부했다. 현재 출판 기획과 번역 일을 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세계 어린이와 함께 배우는 시민 학교」 시리즈,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말』,『감성의 리더십』 등이 있다.

"장석훈"의 다른 책들

김태우 감수

건국대학교 생물학과를 졸업하고 성신여자대학원에서 곤충분류학을 전공했다. 서울시 생태공원, 환경운동연합 등의 단체에서 곤충 교육 활동에 참여하였고 국립생물자원관 무척추동물연구과 연구사로 재직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떠나자, 신기한 곤충 세계로』, 『수수께끼 과학 상자 놀라운 벌레 세상』 등이 있다.

독자리뷰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