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 다큐 백과

곤충과 거미

130년 전통 내셔널지오그래픽의 최정상급 사진으로 만나다

캐리 글리슨, 디노 J. 마틴스 | 옮김 조은영 | 감수 장이권

출간일 2021년 10월 11일 | ISBN 978-89-491-3211-2

패키지 양장 · 변형판 228x270 · 64쪽 | 연령 8세 이상 | 가격 13,000원

시리즈 자연 다큐 백과 | 분야 과학/수학

도서구매
곤충과 거미 (보기) 판매가 11,700 (정가 13,000원) 수량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책소개

@상세페이지_냇지오_자연다큐백과_곤충과거미 (1)

편집자 리뷰

책상에서 만나는 살아 숨 쉬는 자연,

TV 다큐멘터리보다 흥미진진한 대자연 교과서

 

내셔널지오그래픽 키즈 「자연 다큐 백과」 시리즈가 ㈜비룡소에서 출간되었다. 이 시리즈는 자연 및 탐사 분야에서 130여 년의 전통과 권위를 자랑하는 내셔널지오그래픽이 만든 어린이 자연 다큐멘터리 책이다. 곤충과 거미, 육식 동물, 상어 같은 동물 생태부터 화산과 지진, 날씨와 재해 같은 지구 과학, 우주 분야까지 어린이가 궁금해하고 알아야 할 모든 자연 지식을 총망라했다. 또 세계 최정상급 사진작가들이 최장 25년 동안 촬영한 놀랍고도 생생한 사진, 아이들 눈높이에 꼭 맞춘 지식 정보와 내셔널지오그래픽 탐사가들이 직접 참여한 생생한 현장 인터뷰 등 볼거리와 읽을거리를 두루 갖춘 알찬 시리즈다. 미국 초·중·고등학교에서 학습 보조 교재로 많이 사용되며 우리나라 초등 과학 교과서의 주요 주제들과도 연계된 이 시리즈는 처음 과학에 눈뜬 어린이에게 안성맞춤이다.

■ 초등학교 과학 교과서 연계! 아이의 교과 지식을 키워 주는 자연 다큐 백과

곤충, 동물, 지진, 태풍, 우주 등 이 시리즈의 주제는 초등 과학 교과의 기초 필수 아이템이다. 각 주제의 정의부터 주요 정보, 역사, 분류 등을 한눈에 알 수 있도록 매 장마다 핵심 내용을 짤막한 글과 풍부한 사진, 인포그래픽 등으로 구성하였다. 읽기 독립을 훈련하는 초등 저학년도 쉽게 집중할 수 있도록 글을 짧은 호흡으로 끊어 읽을 수 있는 분량이 더 매력적이다.

또 책 중간중간에 지루하지 않도록 ‘잠깐 상식’을 배치하고, 책 말미에는 지식을 확인하는 ‘도전 자연 박사 퀴즈’ 등을 구성하여 아이들이 놀이하듯 몰입하여 읽고, 지식을 확장할 수 있다.

 

■ 고화질 자연 다큐 사진과 이해가 쏙쏙 되는 인포그래픽 이미지 120장 이상!

전 세계 28개국, 23개 언어로 발간되는 매거진 「내셔널지오그래픽」은, 퓰리처상 수상자를 다수 배출한 세계 최정상급 사진작가의 수준 높은 사진으로 세계적인 베스트셀러가 되었다. 이 시리즈에서도 그 수준급 사진들을 만날 수 있다. 일반인이 직접 갈 수 없는 오지, 위험한 화산 현장, 깊은 바닷속에 이르기까지 놀랄 만큼 생생한 사진들이 120장 이상 빼곡히 담겨 있으며, 멸종된 공룡이나 선사 시대 동물을 실감 나게 재현한 그래픽, 통계와 수치를 이해하기 쉽게 표현한 인포그래픽이 적절히 배치되어 아이들의 지식 흡수를 돕는다.

 

■ 과학 전문 번역가가 옮기고, 최고의 감수진이 점검한 믿을 수 있는 자연 관찰 시리즈

이 시리즈는 이한음, 이강환, 조은영 등 생물학, 생물교육, 천문학을 전공한 과학 전문 번역가들이 우리말로 옮겼다. 다양한 생물의 이름과 개념, 과학적 원리를 어린이의 눈높이에서 정확하게 전달될 수 있도록 번역하고 초등학교 교과 과정 내용과 동일하도록 편집하였다. 또 국내 유일 내셔널지오그래픽 익스플로러 장이권 교수, 2015 개정교육과정 과학 교과 집필진 박재근, 대한민국 대표 화산학자 윤성효, 대한민국기자협회 선정 올해의 과학자 이융남, 서울교대 과학교육과 맹승호 교수 등 국내 최고 권위의 감수진이 깐깐하게 감수하여 믿을 수 있다.

 

■ 볼수록 빠져드는 와글와글 신비로운 곤충의 세계

이 책에서는 초등학교 교과 과정에서 다루는 곤충의 뜻과 생김새, 종류, 성장 과정 등의 생태적 특징부터 놀라운 곤충의 능력, 오래전 지구에 살았던 곤충과 비슷한 특징을 가진 동물들까지 곤충에 대한 모든 것을 생생한 초근접 사진과 함께 보여 준다. 작지만 생태계의 균형을 위해 없어서는 안 되는 곤충의 역할과 눈이 휘둥그레지게 만드는 위장술 등을 보면서 아이는 놀라운 곤충의 세계로 점점 빠져들게 된다. 초등학교 입학 시기에는 자연에 대해 알아 가는 즐거움을 주고, 초등학생에게는 과학 교과의 길잡이가 되어 줄 것이다.

작가 소개

캐리 글리슨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에 살며, 15년 넘게 어린이책을 쓰며 만들고 있다. 주로 천연 자원과 환경 문제에 관한 책을 썼고, 동물 보호와 기후 변화 문제에 관심이 많다.

디노 J. 마틴스

내셔널지오그래픽 탐험가이자 곤충학자이다. 케냐 서부의 엘도레트에서 어린 시절을 보내며 곤충에 대한 관심과 열정을 키웠다. 요즘은 나방, 꿀벌과 같은 꽃가루 매개자를 연구하며 이들의 서식지를 보호하고, 동아프리카 전역에 꽃가루 매개자로서 곤충이 맡은 역할을 알리고 있다. 유엔 식량 농업 기구에서 생물의 다양성, 꽃가루 매개자, 초원의 중요성에 관한 기술 자문을 맡고 있다.

조은영 옮김

어려운 과학책은 쉽게, 쉬운 과학책은 재미있게 옮기려는 과학도서 전문 번역가. 서울대학교 생물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교 천연물대학원과 미국 조지아대학교에서 석사 학위를 받았다. 옮긴 책으로는 『별별 상어와 동물들의 판타스틱 바다 생활』, 『생물의 이름에는 이야기가 있다』, 『랜들 먼로의 친절한 과학 그림책』, 『세상에 나쁜 곤충은 없다』, 『나무의 세계』, 『인체 탐험 보고서』, 『이토록 멋진 곤충』과 「영국 자연사박물관의 애니멀 타임스」 시리즈 등이 있다.

장이권 감수

이화여자대학교 생명과학〮 에코과학부 교수, 이화여자대학교 자연사박물관 관장을 맡고 있으며, 진화적인 관점으로 동물의 행동과 생태를 연구하고 있다. 내셔널지오그래픽 탐험가로 활동하고, 2013년부터 ‘지구사랑탐사대’를 이끌며 시민들의 과학 활동을 연구한다. 현재 「동물의 행동」을 온라인으로 강의하며, 쓴 책으로 『야외생물학자의 우리 땅 생명 이야기』와 『자연덕후, 자연에 빠지다』가 있다.

독자리뷰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