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 다큐 백과

수리와 올빼미

130년 전통 내셔널지오그래픽의 최정상급 사진으로 만나다

블레이크 호에나, 힐러리 S. 영 | 옮김 김아림 | 감수 박재근

출간일 2021년 11월 5일 | ISBN 978-89-491-3222-8

패키지 양장 · 변형판 228x270 · 64쪽 | 연령 8세 이상 | 가격 13,000원

시리즈 자연 다큐 백과 | 분야 과학/수학

도서구매
수리와 올빼미 (보기) 판매가 11,700 (정가 13,000원) 수량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책소개

@상세페이지_냇지오_자연다큐백과_수리와올빼미

편집자 리뷰

책상에서 만나는 살아 숨 쉬는 자연,

TV 다큐멘터리보다 흥미진진한 대자연 교과서

 

내셔널지오그래픽 키즈 「자연 다큐 백과」 시리즈가 ㈜비룡소에서 출간되었다. 이 시리즈는 자연 및 탐사 분야에서 130여 년의 전통과 권위를 자랑하는 내셔널지오그래픽이 만든 어린이 자연 다큐멘터리 책이다. 곤충과 거미, 육식 동물, 상어 같은 동물 생태부터 화산과 지진, 날씨와 재해 같은 지구 과학, 우주 분야까지 어린이가 궁금해하고 알아야 할 모든 자연 지식을 총망라했다. 또 세계 최정상급 사진작가들이 최장 25년 동안 촬영한 놀랍고도 생생한 사진, 아이들 눈높이에 꼭 맞춘 지식 정보와 내셔널지오그래픽 탐사가들이 직접 참여한 생생한 현장 인터뷰 등 볼거리와 읽을거리를 두루 갖춘 알찬 시리즈다. 미국 초·중·고등학교에서 학습 보조 교재로 많이 사용되며 우리나라 초등 과학 교과서의 주요 주제들과도 연계된 이 시리즈는 처음 과학에 눈뜬 어린이에게 안성맞춤이다.

 

■ 초등학교 과학 교과서 연계! 아이의 교과 지식을 키워 주는 자연 다큐 백과

곤충, 동물, 지진, 태풍, 우주 등 이 시리즈의 주제는 초등 과학 교과의 기초 필수 아이템이다. 각 주제의 정의부터 주요 정보, 역사, 분류 등을 한눈에 알 수 있도록 매 장마다 핵심 내용을 짤막한 글과 풍부한 사진, 인포그래픽 등으로 구성하였다. 읽기 독립을 훈련하는 초등 저학년도 쉽게 집중할 수 있도록 글을 짧은 호흡으로 끊어 읽을 수 있는 분량이 더 매력적이다.

또 책 중간중간에 지루하지 않도록 ‘잠깐 상식’을 배치하고, 책 말미에는 지식을 확인하는 ‘도전 자연 박사 퀴즈’ 등을 구성하여 아이들이 놀이하듯 몰입하여 읽고, 지식을 확장할 수 있다.

 

■ 고화질 자연 다큐 사진과 이해가 쏙쏙 되는 인포그래픽 이미지 120장 이상!

전 세계 28개국, 23개 언어로 발간되는 매거진 「내셔널지오그래픽」은, 퓰리처상 수상자를 다수 배출한 세계 최정상급 사진작가의 수준 높은 사진으로 세계적인 베스트셀러가 되었다. 이 시리즈에서도 그 수준급 사진들을 만날 수 있다. 일반인이 직접 갈 수 없는 오지, 위험한 화산 현장, 깊은 바닷속에 이르기까지 놀랄 만큼 생생한 사진들이 120장 이상 빼곡히 담겨 있으며, 멸종된 공룡이나 선사 시대 동물을 실감 나게 재현한 그래픽, 통계와 수치를 이해하기 쉽게 표현한 인포그래픽이 적절히 배치되어 아이들의 지식 흡수를 돕는다.

 

■ 과학 전문 번역가가 옮기고, 최고의 감수진이 점검한 믿을 수 있는 자연 관찰 시리즈

이 시리즈는 이한음, 이강환, 조은영 등 생물학, 생물교육, 천문학을 전공한 과학 전문 번역가들이 우리말로 옮겼다. 다양한 생물의 이름과 개념, 과학적 원리를 어린이의 눈높이에서 정확하게 전달될 수 있도록 번역하고 초등학교 교과 과정 내용과 동일하도록 편집하였다. 또 국내 유일 내셔널지오그래픽 익스플로러 장이권 교수, 2015 개정교육과정 과학 교과 집필진 박재근, 대한민국 대표 화산학자 윤성효, 대한민국기자협회 선정 올해의 과학자 이융남, 서울교대 과학교육과 맹승호 교수 등 국내 최고 권위의 감수진이 깐깐하게 감수하여 믿을 수 있다.

 

■ 하늘을 지배하는 최강 사냥꾼, 맹금류의 세계

이 책에서는 새 중에서도 다른 동물을 잡아먹는 사나운 새인 맹금류에 대해 소개한다. 맹금류는 매와 수리, 올빼미처럼 날카로운 부리와 발톱, 힘센 날개를 지니고 뛰어난 사냥 실력을 갖춘 새다. 이 책에 나오는 맹금류의 실감 나는 사진은 단번에 아이들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뿐만 아니라 성장 과정, 짝짓기 생활 등 초등 과학 교과 내용을 포함하고 있어 교과 공부에도 유익하다. 맹금류는 몽골부터 유럽까지 인간과 다양한 사냥을 함께 해 온 사냥 파트너이며, 먹이 사슬의 최고 포식자로서 생태계의 중요한 부분을 담당하고 있다. 이 책은 맹금류가 인간 문화와 얼마나 밀접한 연관을 맺고 있는 새인지 다시금 돌아보게 한다.

작가 소개

블레이크 호에나

미국 미네소타주 세인트폴에서 강아지 두 마리, 고양이 두 마리와 함께 살고 있다. 평소 자연과 가까이 지내며 야생 캠핑을 즐긴다. 「이크와 아크(EAK & ACK)」 시리즈를 포함하여 공룡, 괴물, 외계인, 신화, 로봇 주제의 책을 100권 이상 썼다.

힐러리 S. 영

생태학자이자 캘리포니아 산타바바라대학교의 생태학 교수로, 다양한 새들의 행동 및 생태를 연구하고 있다. 내셔널지오그래픽협회와 함께 바닷새의 몸에 카메라를 부착해 상어와 참치 같은 수산물 어획 방법을 연구했다.

김아림 옮김

서울대학교 생물교육과를 졸업했고 같은 대학원 과학사 및 과학철학 협동 과정에서 석사 학위를 받았다. 과학을 넓은 관점에서 통합적으로 바라보는 일에 관심이 있어 출판사에서 과학책을 만들다가 지금은 출판기획자 및 전문번역가로 활동 중이다. 옮긴 책으로는 『베아트릭스 포터의 정원』, 『세포』, 『고래』, 『세상의 모든 딱정벌레』, 『자연의 농담』, 『쓸모없는 지식의 쓸모』, 『팬데믹 시대를 살아갈 10대, 어떻게 할까?』 등이 있다.

박재근 감수

서울대학교 생물교육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교 대학원에서 석사, 박사 학위를 받았다. 중, 고등학교 교사를 거쳐 현재 경인교육대학교 과학교육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생물교육과 환경교육을 연구하고 있으며, 2015년 개정 교육 과정의 중학교, 초등학교 과학 교과서의 저자 중 한 명이다.

독자리뷰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