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왕 돼지 삼 형제

소중애 | 그림 인강․해영

출간일 2013년 2월 28일 | ISBN 978-89-491-6165-5

패키지 양장 · 변형판 · 46쪽 | 연령 6세 이상 | 가격 7,500원

도서구매
야구왕 돼지 삼 형제 (보기) 판매가 6,750 (정가 7,500원) 수량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책소개

한국아동문학상, 방정환 문학상 수상 작가 소중애의 글과
 출판미술협회 대상 인강․해영의 따뜻한 나무 공예로
새롭게 태어난 ‘아기 돼지 삼 형제’

 

한국아동문학상, 방정환 문학상 수상 작가 소중애의 저학년 동화 『야구왕 돼지 삼 형제』가 비룡소에서 출간되었다. 38년 동안 교직에 있으면서 아이들을 위한 동화를 130권 이상 발표해 온 소중애 작가는 『단물 고개』, 『김수한무』에서 보여 줬듯 옛이야기를 구수한 입말체로 생생하게 살려내기로 유명한 작가다.   
이번 작품에서 소중애 작가는 우리에게 잘 알려진 민담 ‘아기 돼지 삼 형제’를 요즘 아이들이 좋아하는 ‘야구’에 접목시켜 유쾌하게 패러디했다. 원작이 삼 형제의 집짓기를 통해 ‘근면’을 이야기했다면, 『야구왕 돼지 삼 형제』는 이 원작의 가치에 ‘자기 마음대로 행동하려는’ 아이들과 ‘이를 저지하려는 엄마’와의 갈등과 화해를 더해 요즘 아이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키는 새로운 저학년 동화로 거듭나게 했다.
그림은 공예가이자 공예 작품으로 어린이책에 새로운 색을 입혀 온 인강․해영 작가가 작업했다. 다양하고 풍부한 소재를 이용한 공예 작품은 아이들의 시각을 자극하며 흥미를 돋우기에 충분하다. 입체로 정성스럽게 만든 나무 돼지 삼 형제가 배경 속에서 살아 움직이면서 이야기에 생명력을 불어넣어 준다.

편집자 리뷰

■ 민담 ‘아기 돼지 삼 형제’의 유쾌한 패러디
『야구왕 돼지 삼 형제』는 원작이 가진 기본 구조를 충실히 따르면서도 ‘엄마와 아이의 갈등 구조’와 ‘야구’를 접목시켜 요즘 아이들의 현실적인 생생함을 더해 유쾌하게 패러디한 작품이다.
엄마가 제일 싫어하는 똥내 열매로 야구를 하다 집 유리창을 깨뜨린 삼 형제는 엄마에게 꾸중을 듣자, 엄마 잔소리가 없는 곳에서 제 멋대로 살겠다며 집을 나간다. 첫째는 마구 어질러 놓고 살겠다며 지푸라기로 집을 짓고, 둘째는 목욕을 안 해도 냄새 새나갈 걱정이 없다며 나무판자로 집을 짓는다. 셋째만이 엄마를 생각하며 나중에 엄마를 모셔 와 살겠다며 벽돌로 정성껏 집을 짓는다.
엄마에게 혼이 나자 집을 나가는 돼지 삼 형제의 모습에서 아이들은 대리 만족감을 느끼기도 하지만, 이들이 엄마 품을 떠나 늑대를 맞닥뜨리게 되는 무시무시한 현실에서 아이들은 반대로 엄마 품에 대해 생각해 볼 기회를 얻는다. 늑대가 돼지들을 쫓는 추격전에서는 좀처럼 긴장감을 놓을 수 없고, 셋째의 기지로 벽난로 위로 떨어진 늑대의 불난 엉덩이를 야구 방망이로 때려 ‘홈런’을 치는 마지막 장면에선 통쾌함이 느껴진다. 원작에서는 첫째, 둘째 돼지가 늑대에게 잡아먹히고 셋째만 살아남는 것으로 이야기가 마무리되는 경우가 많으나, 이 작품에서는 돼지들이 모두 목숨을 건지고, 걱정으로 한달음에 달려온 엄마와도 다시 재결합하는 해피엔딩으로 아이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보듬어 준다.

 

■ 나무 공예 작품으로 친근하게 다가오는 돼지 삼 형제
인강․해영 작가는 공예 작가로, 회화 위주의 어린이책 삽화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고 있는 차세대 작가들이다. 작가는 『야구왕 돼지 삼 형제』를 나무 공예로 작업했다. 하나하나 나무를 자르고 색을 입히고, 풀을 붙여 정성스럽게 나무 인형들을 만들어 나무의 결과 질감이 그대로 느껴져 전체적으로 따뜻한 인상을 준다. 더불어 밀짚, 천, 레이스, 유리, 돌 등 다양하고 풍부한 소재도 사용해 아이들의 시각을 자극하며 흥미를 돋운다. 장면마다 돼지 삼 형제를 졸졸 따라 날아다니는 노랑 새를 찾아보는 것도 빼놓을 수 없는 재미 중 하나다.

 

작가 소개

소중애

서산에서 태어나 「아동문학 평론지」에 작품을 발표하면서 동화를 쓰기 시작했다. 초등학교 교사로 일한 38년 동안 아이들을 위해 쓴 재미난 책이 무려 130권이나 된다. 해강아동문학상, 어린이가 뽑은 작가상, 한국아동문학상, 방정환 문학상을 받았고, 최근 나온 책으로는『콩알 하나 오도독』,『작은 기적들』이 있다. 현재는 산 속 작은 작업실에서 강아지 앗쭈구리와 함께 살며 작품 쓰기에 몰두하고 있다.

인강․해영 그림

인강은 이탈리아에서 금속공예를 전공한 후 금속공예로 작품 활동을 하다가, 그림책 작업을 하기 시작했다. 『하나 하면 하나 있는 것은』으로 출판미술협회에서 대상을 받았다. 해영은 대학에서 조소를, 뉴욕에서 커뮤니케이션아트를 전공했다. 공동으로 작업한 작품으로는 『나랑 놀자』, 『홍동지놀음』, 『박사 연구실』, 『함께 타고 달려요』 등이 있다.

독자리뷰(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