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스범스 10.눈사람을 조심해

원제 Goosebumps

R.L. 스타인 | 그림 이경국 | 옮김 이원경

출간일 2015년 1월 2일 | ISBN 978-89-6548-172-0

패키지 소프트커버 · 변형판 140x205 · 178쪽 | 연령 9세 이상 | 가격 9,000원

시리즈 구스범스 10 | 분야 읽기책

도서구매
구스범스 10.눈사람을 조심해 (보기) 판매가 8,100 (정가 9,000원) 수량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책소개

두려움을 극복할 수 있는 대상으로 인식시켜 아이 안의 용기를 회복시켜 주는 책 _ 권윤정(아동 심리상담 전문가)
** 미국국립교육협회 어린이 선정도서
** 니켈로데온 키즈 초이스 어워드(Nickelodeon Kids’ Choice Awards) 3회 연속 수상

자박자박 눈 밟는 소리, 골목마다 늘어선 기괴한 눈사람들…
“조심해! 눈사람이 살아 있다고!”

전 세계 32개국, 4억 2천만 어린이가 읽은 베스트셀러 시리즈 「구스범스」의 열 번째 책은 눈사람 전설에 관한 것이다.
눈덩이를 둥글둥글 뭉쳐 척척 쌓아 만드는 눈사람. 겨울철에만 잠깐 즐길 수 있는 어린이들의 재미난 놀잇감이다. 그런데 이 책에서는 그런 눈사람에게 무시무시한 비밀이 있다고 선언한다!
눈이 유난히 많이 내리는 산골 마을, 집집마다 기괴한 눈사람들이 서 있다. 번뜩이는 검은 눈에, 일그러진 입술로 비웃음을 머금고, 얼굴에 깊숙한 흉터까지 나 있는 기분 나쁜 모습. 게다가 동네 아이들은 눈사람 이야기만 나오면 겁을 먹고 벌벌 떤다.
대도시에서 이사 온 재클린은 이런 눈사람을 만드는 마을 사람들도, 눈사람을 겁내는 아이들의 태도도 이해할 수가 없다. 도무지 납득이 가질 않는다. 특히 마을 아이 린다가 전해 준 이 마을의 전설은 도저히 믿을 수가 없다. 이 마을의 주술사가 눈사람 괴물을 만들었다니!
하지만 그 다음부터 재클린의 상식을 뒤흔드는 일들이 자꾸만 벌어진다. “산에 가지 마. 저 산에 가지 마!” 하고 속삭이는 낯선 목소리, 한밤중 동네에 울리는 구슬픈 울음소리. 정체를 알 수 없는 존재가 자꾸만 재클린을 위협해 온다.
조용한 산골 마을이 한순간 비밀스러운 공포로 가득 차 버린다. 이 괴상한 일들을 아이들은 알고 있는 걸까? 도대체 누구의 말을 믿어야 하는 걸까?

편집자 리뷰

두려움을 극복할 수 있는 대상으로 인식시켜 아이 안의 용기를 회복시켜 주는 책 _ 권윤정(아동 심리상담 전문가)

** 미국국립교육협회 어린이 선정도서
** 니켈로데온 키즈 초이스 어워드(Nickelodeon Kids’ Choice Awards) 3회 연속 수상

자박자박 눈 밟는 소리, 골목마다 늘어선 기괴한 눈사람들…
“조심해! 눈사람이 살아 있다고!”

전 세계 32개국, 4억 2천만 어린이가 읽은 베스트셀러 시리즈 「구스범스」의 열 번째 책은 눈사람 전설에 관한 것이다.
눈덩이를 둥글둥글 뭉쳐 척척 쌓아 만드는 눈사람. 겨울철에만 잠깐 즐길 수 있는 어린이들의 재미난 놀잇감이다. 그런데 이 책에서는 그런 눈사람에게 무시무시한 비밀이 있다고 선언한다!
눈이 유난히 많이 내리는 산골 마을, 집집마다 기괴한 눈사람들이 서 있다. 번뜩이는 검은 눈에, 일그러진 입술로 비웃음을 머금고, 얼굴에 깊숙한 흉터까지 나 있는 기분 나쁜 모습. 게다가 동네 아이들은 눈사람 이야기만 나오면 겁을 먹고 벌벌 떤다.
대도시에서 이사 온 재클린은 이런 눈사람을 만드는 마을 사람들도, 눈사람을 겁내는 아이들의 태도도 이해할 수가 없다. 도무지 납득이 가질 않는다. 특히 마을 아이 린다가 전해 준 이 마을의 전설은 도저히 믿을 수가 없다. 이 마을의 주술사가 눈사람 괴물을 만들었다니!
하지만 그 다음부터 재클린의 상식을 뒤흔드는 일들이 자꾸만 벌어진다. “산에 가지 마. 저 산에 가지 마!” 하고 속삭이는 낯선 목소리, 한밤중 동네에 울리는 구슬픈 울음소리. 정체를 알 수 없는 존재가 자꾸만 재클린을 위협해 온다.
조용한 산골 마을이 한순간 비밀스러운 공포로 가득 차 버린다. 이 괴상한 일들을 아이들은 알고 있는 걸까? 도대체 누구의 말을 믿어야 하는 걸까?

모든 것을 의심하라!
그래야 새로운 사실을 알 수 있다!

온 마을이 짠 것 같은 비밀스러운 분위기. 재클린은 누구도 쉽게 믿을 수 없다. 심지어 12년 동안 자신을 길러 준 이모조차 이곳에서는 수상하기만 하다. 가장 가까운 가족조차 믿을 수 없게 된 재클린. 이 두려움을 깰 수 있는 방법은 하나! 사건의 전말을 알아내는 것뿐이다. 재클린은 드디어 모두가 말리는 산꼭대기를 향해 용기 있는 걸음을 내딛는다.
이 책을 읽는 어린이들에게 재클린처럼 자신이 평소 당연하다고 생각했던 것들을 다시 생각해 볼 것을 권한다. ‘옛이야기는 다 미신이야.’, ‘저 친구는 이상해.’ 하고 생각했다면 정말 그 생각이 옳은지 살펴보자. 그러는 동안 의외의 사실을 발견할 수 있을지 모른다. 거짓말 같던 이야기가 진실이고, 뭔가 숨기고 있는 것 같던 친구가 남몰래 나를 돕고 있을지도 모를 일이다.

목차

눈 덮인 산, 길목마다 늘어선 칼자국 난 눈사람
공포에 사로잡힌 아이들의 눈빛
눈사람을 조심해! 눈사람을!

마법에 걸린 듯 새하얀 산 아래, 재클린은 이모를 따라 이사 온다.
그런데 오자마자 눈에 띈 건 집집마다 서 있는 기괴한 흉터의 눈사람들.
컴컴한 창문 아래서는 걸걸한 목소리가 들려온다. 올라가지 마. 저 산에 가지 마!

작가 소개

R.L. 스타인

“제 직업은 어린이에게 오싹함을 선물하는 것이죠!”

전 세계 아이들의 열광적인 사랑을 받는 어린이책 작가. 밖에 나가 노는 걸 싫어했던 스타인은 9살 무렵 타자기를 가지고 놀면서 이야기를 짓기 시작하여 재미있는 유머책을 써 냈다. 어른이 된 뒤 어린이를 위한 유머책과 잡지를 만들고 출판사를 운영했던 스타인은, 공포소설 「공포의 거리」시리즈를 쓰면서 작가로서 이름이 알려지기 시작했다.
1992년 「구스범스」시리즈가 출간되면서 스타인은 전 세계 32개국에 널리 알려진 스타 작가가 되었다. 「구스범스」시리즈는 지난 30여 년 동안 100권이 넘게 출간되었고, 미국에서 TV 시리즈로 제작돼 3년 동안 방송되었다. 「구스범스」시리즈는 2001년과 2003년에는 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린 어린이책으로 기네스북에 올랐으며, 현재는 「해리 포터」시리즈 다음으로 가장 많이 팔린 어린이책으로 꼽힌다.
http://www.rlstine.com

" R.L. 스타인"의 다른 책들

이경국 그림

홍익대학교에서 가구디자인을, 같은 대학원에서 사진을 공부했다. 지금은 어린이 책 작가로 활동하며 ‘한겨레그림책학교’에서 학생들을 가르치고 있다. 볼로냐 도서전 ‘올해의 일러스트레이터’로 선정되었으며, 그린 책으로는 『내 이름은 모험을 끝내는 법』, 『석유가 쌓이고 쌓이면…』, 『책이 꼼지락 꼼지락』 등이 있다.
홍익대학교에서 가구디자인을, 같은 대학원에서 사진을 공부했다. 지금은 어린이 책 작가로 활동하며 ‘한겨레그림책학교’에서 학생들을 가르치고 있다. 볼로냐 도서전 ‘올해의 일러스트레이터’로 선정되었으며, 그린 책으로는 『내 이름은 모험을 끝내는 법』, 『석유가 쌓이고 쌓이면…』, 『책이 꼼지락 꼼지락』 등이 있다.

이원경 옮김

경희대학교에서 국어국문학을 공부하고 지금은 전문 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구스범스」시리즈, 『말 안 하기 게임』, 『정원을 만들자!』, 『안녕, 우주』, 『머시 수아레스, 기어를 바꾸다』 등이 있다.

"이원경"의 다른 책들

독자리뷰(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