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이스 슬로보드킨, 플로렌스 슬로보드킨 뒤로

미국의 저명한 조각가이자 화가인 루이스 슬로보드킨과 시인이자 어린이책 작가인 아내 플로렌스가 공동 작업했다. 루이스 슬로보드킨은 뉴욕에서 미술학교를 졸업한 후, 조각가와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했다. 그림을 그린 『아주아주 많은 달』은 칼데콧 상을 수상하였고, 『내겐 드레스 백 벌이 있어』는 뉴베리 상을 받았다. 독특한 색으로 따뜻하고 은은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게 특징이다. 마흔 살이 넘으면서는 동화를 쓰기 시작하였는데 『마법의 미카엘』, 『사과나무 아래의 우주선』, 『3인승 우주선』 등 익살스러운 작품들이 많다. 1975년에 세상을 떠났다.

관련도서
연령 5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7년 2월 7일 | 정가 11,000원
구매하기
장갑이 너무 많아! (보기) 판매가 9,900 (정가 11,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독자 한마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