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스 엔첸스베르거 Hans Magnus Enzensberger 뒤로

그는 1945년 이후 독일에서 가장 저명한 작가로 철학자이며 시인이고 평론가이다. 1957년에 시대비판적 서정시들을 발표하며 문필 활동을 시작했으며 1960년대에는 정치적이고 매체 비판적인 에세이들을 주로 발표했다. 1962년에는 현대 매스컴론에 대한 책 <의식 산업론>을 썼다. 그는 어른들을 위한 책을 많이 썼지만 어린이를 위한 책도 썼다. 그 중에서도 특히 1961년에 처음으로 펴낸 <모음집(Der Allerleirauh)>을 통해 아동문학가로서의 명성을 굳혔는데, 이 책은 오늘날까지도 대단히 주목을 받고 있다. 그리고 1965년에서 1975년까지 잡지 <쿠어스부흐 Kursbuch>를 펴냈고, 1980년에서 1982년까지는 <트랜스아틀란틱TransAtlantic>의 편집을 맡았다. 1985년 이후 지금까지 출판정기간행물 <다른 도서관 Die &ere Bibliothek>의 편집을 맡고 있다. 1963년에는 게오르크 뷔히너 상을 받았고, 1997년에 에세이 부문 이른스트 로베르트 쿠르티우스 상을 수상하였다. 그는 1929년 독일 카우프보이렌에서 태어났으며 현재 뮌헨에 살고 있다.

관련도서
연령 10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9년 8월 1일 | 정가 15,000원
수상/추천 독일 서적예술재단 상 외 6건
구매하기
수학 귀신 (개정판) (보기) 판매가 13,500 (정가 15,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연령 6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2년 1월 30일 | 정가 10,000원
구매하기
빕스의 엉뚱한 소원 (보기) 판매가 10,800 (정가 12,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연령 12~20세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1997년 12월 25일 | 정가 14,000원
독자 한마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