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바라 쿠니 Barbara Cooney 뒤로

바바라 쿠니는 1917년 뉴욕에서 태어났다. 어린 시절부터 화가인 어머니의 영향을 받아 그림을 그리기 시작했고 스미스 대학과 뉴욕 아트 스튜던츠 리그에서 회화와 판화를 공부했다. 그 후 쭉 어린이를 위한 그림을 그려 왔고, 현재까지 수십 권의 그림책을 출간하였다. 그녀만의 화풍, 세상을 포착하는 따뜻하고 섬세한 시선 그리고 평면적이면서도 사실을 재현하는 듯한 판화적인 분위기는 많은 독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스스로도 자신은 자신이 알고 있는 것만을 그릴 수 있다고 한 그녀는 정확한 세부 묘사와 자연 그대로에 가까운 색으로 사물을 진실하게 표현해 낸다. 그녀의 작품은 어른과 아이 모두를 감동시키는, 더 이상 아름답고 조화로운 그림책은 상상하기 어렵다는 평을 받는다. 2000년에 생을 마감하였다. 1959년 『챈티클리어와 여우』로, 1979년에 『달구지를 끌고』로 칼데콧 상을 두 번 받았다.

관련도서
시리즈 비룡소의 그림동화 125 | 글, 그림 바바라 쿠니 | 옮김 이상희
연령 6~11세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04년 7월 9일 | 정가 9,500원
구매하기
해티와 거친 파도 (보기) 판매가 8,550 (정가 9,5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연령 8~9세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1998년 3월 15일 | 정가 9,500원
구매하기
에밀리 (보기) 판매가 8,550 (정가 9,5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연령 7~9세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1997년 11월 20일 | 정가 9,000원
수상/추천 칼데콧 상 외 2건
구매하기
달구지를 끌고 (보기) 판매가 8,100 (정가 9,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독자 한마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