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혜진 시인의 말놀이 동시집 – 의성어

연령 1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6년 9월 9일 | 정가 10,000원
구매하기
문혜진 시인의 의성어 말놀이 동시집 (보기) 판매가 9,900 (정가 11,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의성어 말놀이 시리즈 유아도서:)

문혜진 시인의 말놀이 동시집

문혜진 지음.    정진희 그림.      비룡소

말 잘하는 아이의 비밀!!

재미난 의성어. 의태어 말놀이 동시로 언어발달과 표현력을 쑥쑥 키워요!!

유아도서 [문혜진 시인의 말놀이 동시집]은 하루하루 다르게 쑥쑥 자라는 아이들이 엄마의 말을 알아듣기 시작하고

말문도 갓 트인 12개월경부터 읽히기 좋은 책으로

엄마.아빠와 함께 하는 즐거운 역할놀이. 장난감놀이시간. 밥 잘 먹기. 옷입기. 잠자기. 대소변가리기등

생활 습관을 재미난 의성어 동시로 만나볼 수 있는 책으로 어휘력. 표현력을 키우는데 많은 도움이 되는 책이랍니다.

책표지만 보아도 재미가 물씬 느껴지는 유아도서 의성어 말놀이 동시집을 만났어요.

아이들이 일상생활속에서 하는 것들을

예쁘고 재미있는 동시로 만나보면서 언어발달. 표현력을 쑥쑥 키워줄 수 있는 동시집으로

하나하나 동시를 만나보면서 몸으로 표현하는 시간을 가져보아도 좋겠다는 생각이 들기도 하네요.

밥먹기에 대한 동시~~ 빠빠 빠빠빠~~로 표현하여

재미를 더했을뿐만 아니라 책속의 아이를 따라 밥을 먹으면서

빠빠~~ 하는 놀이로 활용해도 좋겠다는 생각이 들기도 했어요.

말문이 트이기 시작하는 12개월 아이라면 이유식과 함께 하면서

재미있는 놀이로 엄마가 이끌어 주면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도 좋을듯 해요.

씽씽 치다의 동시도 살펴보면 단순한듯 하면서도 재미가 물씬 느껴지기도 하는것이

아이와 함께 음을 넣어 읽으면서 놀이로도 활용할 수 있어 좋네요.

울별이군 대변훈련도 함께 하고 있는 요즘~~

별이군에게 딱 맞는 동시를 만났어요.

어찌나 좋아라 하는지 변기를 가지고와 책속 아이의 모습을 따라해보기도 하더라구요.ㅋ

나비잠 동시를 만나면서 어쩜…아빠와 아이의 모습이

울집하고 닮아있던지..

완전 공감이 가는것이 일상생활속에서 만날 수 있는 상황을

유아도서 의성어 말놀이 동시집으로 만나니 더 재미있으면서

아이도 친근감을 가지고 잘 보는듯 해요.

면요리를 좋아라 하는 별이군이 가끔

후루룩 후루룩 쪽쪽~~ 소리를 내면서 놀기도 하는데…

이 의성어를 동시로 만나니  완전 반가웠는지…

소리를 지르면서 짜장면을 먹고 싶다는 말을 하면서 ‘후루룩 후루룩 쪽쪽’을

연속하여 말하기도 했다죠…ㅋ

의성어 동시집 참으로 재미있는것이

생동감과 함께 친근감이 느껴지기도 해요.

특히 생활속에서 아이들이 하는 행동이나 만나는 상황에 대해

재미있는 의성어로 만나다보니 매우 흥미로워 할뿐만 아니라 놀이로도 이어 나갈 수 있으며

몸으로 표현을 하기도 하면서 언어발달. 표현력을 함께 키워줄 수 있어 좋았답니다.​

에너지 넘치는 동시집~~

재미있는 의성어을 반복적으로 만나다보니 언어발달에 자연스럽게 도움이 될뿐만 아니라

책속 상황을 몸으로 표현하기도 하고 엄마와 아빠와 동시를 통해서 교감하는 시간을 가지면서

하나의 놀이로도 활용할 수 있어 단순히 책을 읽는 시간이 아니라

엄마 아빠와 함께 ​ 즐거운 놀이시간으로 인식을 하다보니 책의 재미와 책읽는 습관을

기르는데에도 도움이 되는 유아도서가 아닌가 해요.

아이와 함께 교감하면서 재미있는 시간을 가질 수 있는 [문혜진 시인의 말놀이 동시집]을

통해서 표현력. 창의력 쑥쑥 키워보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