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룡소 롤러걸 : 사춘기 소년 소녀들이 경험하고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

연령 10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6년 12월 16일 | 정가 13,000원
수상/추천 뉴베리 명예상 외 4건
구매하기
롤러 걸 (보기) 판매가 11,700 (정가 13,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2016년 뉴베리 명예상

비룡소 롤러걸

사춘기 소년 소녀들이 경험하고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

샛노란 표지에 힘차게 롤러스케이트를 타는 주인공이 힘차게 느껴지죠?

무슨 이야기일지 제가 더 궁금했어요.

사실 한참 여자, 남자책을 구분하는 후니가

여자책이라고 안볼까봐 제가 살짝 먼저 읽어보았어요.

 

롤러걸은 책은 두껍지만

책 내용은 줄글이 아니라 만화로 되어 있답니다.

이런식으로 된 책을 “그래픽노블”이라고 한다는 걸 알았네요

*그래픽노블 : 만화와 소설의 중간형식을 말한다네요.

‘롤러걸’ 이여서 후니가 여자 이야기라고 책을 안볼까 걱정했는데,

만화 그림으로 되어 있어 일단 책을 펼쳐 보더라구요.

또, 인라인이라 생각했는지 제 생각과 달리 여자이야기라 구분짓지 않았네요.

저도 읽어봤는데, 책을 일단 펼쳐서 조금만 읽으면

아이들이 친구들 사이에서 겪어보고, 고민해 본 내용을

주인공이 겪고 해결점을 찾는 이야기여서 흥미롭게 책을 다 읽을 수 있답니다.

 

롤러걸 표지에 뉴베리 명예상 수상작이라고 되어 있어서

인터넷으로 뉴베리상을 검색해보니

해마다 미국 아동문학 발전에 크게 이바지한 작가에게 주는 아동문학상이더라구요.

‘롤러걸’

롤러 더비에 푹 빠진 소녀가 두려움 없이

더 단단하고 강해지는 법을 배워 나가는 모습을 담고 있고

사춘기 소녀의 성장의 기복을 역동적인 그래픽 노블을 통해 완벽하게 그려내서

뉴베리상에 선정되었다고 해요.

이책의 주인공 애스트리드는 보이쉬한 성격의 여자친구에요.

그런데 절친인 니콜은 또 여성스러운 스타일이구요.

애스트리드와 니콜은 무엇을 하던지 항상 함께였는데

애스트리드 엄마와 함께 롤러더비를 하는 경기장에 구경을 가게 되면서

이야기가 시작됩니다.

보이쉬한 애스트리드는 롤러더비 경기를 보고 흠뻑 반했어요.

반대로 절친인 니콜은 격렬한 몸싸움을 하는 경기가 무섭고 부담되었구요.

애스트리드는 롤러더비 경기를 보고 흥분해서

친구 니콜의 마음은 헤아리지 못하고

친구 의사는 확인하지도 않고 방학하자 마자 시작하는

주니어 롤러 더비 캠프에 지원을 하게 되요.

 

‘롤러걸이 되기로 결심했어!’

롤러걸이 되기로 결심한 애스트리드는

절친인 니콜이 당연히 자기와 같이 가줄 거라고 믿었어요.

“걘 물어보나 마나 따라올 거예요. 뻔해요”

그러나 니콜은 애스트리드의 확신과 달리

롤러더비 캠프가 아니라 발레캠프에 지원을 하면서

애스트리드와 니콜의 우정 전선에 이상기류가  생기게 되요.

과연 애스트리드는 서먹해진 친구에 대한 감정을 어떻게 해결하게 될까요?

니콜이 함께 해주지 않아도 애스트리드는 롤러더비 캠프 활동을 시작합니다.

롤러더비 경기의 멋진 선수들과 달리

롤러 스케이트도 제대로 타지 못하는 실력을 갖고 있는 애스트리드

롤러더비 경기에서 멋진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고

캠프에서 애스트리드를 도와주는 조이라는 새로운 친구 이야기를 통해

친구를 질투하지 않고, 축하해줄 수 있는 마음에 대해

아이가 생각해 볼 수 있어

교우관계가 힘들 때 이책을 읽으면 마음 정화에 도움이 될 듯 싶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