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인을위해 목숨을 바치는 사람과 개들

연령 8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6년 12월 30일 | 정가 7,500원
구매하기
알래스카의 썰매 개 발토 (보기) 판매가 6,750 (정가 7,5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한번쯤 해보고싶은 시간여행을 하면서 

 

세상을 알아가는 마법의 시간여행  시리즈 54번째

 

[알래스카의 썰매 개 발토] 를  만났다어요.

 

 

마법의 시간여행 시리즈가 벌써 54번째라니…

 

 

표지가득 썰매개들이 힘차게 달리고 있어요..

 

가장앞의 검은 개가 아마도 발토인것 같아요..

 

썰매개

 

익히 알고 있는 허스키 종류는 회색으로 알고 있는데 검은개네요.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너무 궁금해서 얼른 책장을 넘겨봐요.

 

 

벌써 54번째 이야기이지만 혹시라도 마법의 시간여행 시리즈를 처음 만나는 친구들을위해서 설명을 해주고 있어요. 

 

잭과 애니가 어떻게 시간여행을 하는지 말이예요.

 

이 부분만 보더라도 앞의 이야기가 궁금해서 찾아보게 만드는 매력적인 페이지예요.

 

이번에는 어떤곳 어떤 시간으로 여행을 하게될까?

 

 

더운 여름날 호수에서 시원하게 수영을 하고 나서 천천히 자전거를 타고 산책을 가려던 잭과 애니는 반짝이는 빛을 따라서 마법의 오두막을  도착했어요.

 

마침 기다리고 있던 테디를 만나서 시간여행을 하게된답니다.

 

 

 

하지만 이번 여행에서는 조금 특별한 미션이 있는데요.

 

바로 잭과 애니가 이제까진는 문제를 해결하는 일을 했는데 이번에는 다른 이들의 목숨을 구하는데 사용해야한데요. 또한 그 시대 사람들을  도와주었다는것을 몰라야 한다네요.

 

뭔가 좀 복잡하죠.

 

그런데 도와줬는데 어떻게 도와준걸 모르게 할 수 있죠?

 

이게 참 어려운 일인데…

 

하지만 마법의 별가루 있다면 가능해요.

 

마법의 별가루는 사람들의 기억을 지워줄수 있는 능력이 있거든요.

 

도대체 어떤 일이 벌어질까요?

 

그리고 잭과 애니는 이번에는 어디로 여행을 가게될까요?

 

 

 

마법의 오두막이 빙글빙글 돌다 멈췄어요.

 

그런데 여긴 도대체 어디길래 이렇게 추울까요?

 

잭과 애니가 입고 있는 옷도 어마어마해요.

 

머리에서 발끝까지 털가죽옷을 입고 있어서 몸을 제대로 움직이지도 못하네요.

 

눈치챘겠지만, 여기는 바로 알래스카예요.

 

눈이 가득한 알래스카에서 무슨일이 일어났기에 잭과 애니가 사람들의 목숨을 구할까요?

 

 

 

이 책은 한번 펼치면 절대로 멈출수가 없어요.

 

우리집 아이들도 한자리에 앉아서 단숨에 읽어버리더라구요.

 

그리고 시간이 지나서 다시금 꺼내서 하나씩 곱씹으면서 다시봐요.

 

다시 읽으면서 잭과 애니가 경험하는 사건들이 왜 일어났고. 그 일로 인해서 역사가 어떻게 이루어지는지를 알게 되더라구요.

 

 

 

너무나 방대한 세계사의 부분부분을 익힌 아이들이 퍼즐을 맞추듯이 하나하나 맞춰가면서  자신만의 역사지도를 완성하고 있어요.

 

 

 

교통이 발달하지 못한 시대에 사람들의 목숨을 구할 수 있는것이 오로지 동물들뿐이라는 사실이 놀랍고. 그 동물들과 같이 달려온 많은 사람들에  대해서 다시 한번 생각해보는 시간이 되었답니다.

 

 

 

특히나 강아지를 좋아하는  우리집 아이는 넓은 눈밭을 달리는 개들을 상상하면서 행복한 미소를 짓더라구요.

 

동물과 교감하는 애니처럼  자신도 동물들과 교감하고 싶다는 희망도 가지고 말이죠.

 

 

 

마지막 페이지를 덮으면서 벌써 다음 이야기가 기대가되네요. 

 

잭과 애니가 이번에는 어느시대 어떤 사건을 만나게 되는지 벌써 궁금해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