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룡소 문학상 대상 수상작

연령 7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7년 2월 27일 | 정가 9,000원
구매하기
변신돼지 (보기) 판매가 8,100 (정가 9,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겉표지부터 눈길을 화악~ 사로잡는

“변신돼지”

반은 토끼 반은 돼지 그림에 놀라는 가족들의 표정이 나온 겉표지를

들여다보며  어떤 내용일까 릴리와 수지에게 물어보니

수지는 해맑게 웃으며 “몰라~ 빨리 읽어줘요~”

릴리는 “돼지가 마술을 부리나봐요~ 돼지가 토끼로 변하고 싶은건가??”

궁금하다고 빨리 읽어보고싶다고 재촉하는 아이들과 함께 읽어보았답니다.

<비룡소> 변신돼지

제6회 비룡소 문학상 대상 수상작

​차례


찬이네 가족이 키우는 애완 토끼 ‘달콤이’는 열흘 전, 집 앞

‘동물편한세상’에서 사온 아무도 사 가지 않는 늙은 토끼였어요.

찬이네 엄마가 유기농 신선한 채소들을 날마다 사와서

‘달콤이’를 지극정성 돌봐주었어요.

그런데.. 열 흘이 지난후 ‘달콤이’는 사라지고 돼지가 있었어요.

찬이 엄마는 뚱뚱한 돼지 가족이 진짜 돼지를 키운다고 손가락질 당할꺼

같아 돼지 키우기를 반대했어요.

찬이엄마 “싫어~” 하는 그림을 보며 우리 아이들이 재밌다고

흉내 내고 따라하며 박장대소했답니다.

찬이엄마 모습을 보니 릴리맘 뜨끔합니다. ㅠㅠ

수지양 낳고 인생 최대 몸무게를 찍고 있는 릴리맘도

찬이엄마 마음을 충분히 아주 아주 넘치도록 이해되니 말이죠..

찬이 아빠와 찬이는 돼지가 좋았지만..

엄마의 반대로 인해 ‘동물편한세상’에 돼지를 주고 강아지를 데려와 키웠어요.

​찬이 엄마는 강아지 ‘통닭이’가 말랐다고 걱정하며 잘먹였어요.

그런데.. 또 강아지 ‘통닭이’를 데려온지 열흘째가 되는날 돼지로 변했어요.

엄마는 또 ‘동물편한 세상’에 돼지를 주고 이번에는

햄스터를 데려와 키우기로 했어요.


햄스터 이름은 ‘푸딩’

찬이네 엄마는 또 푸딩이를 위해 정성껏 먹이고 키웠어요.

그런데 또.. 이번에도..

작고 귀여운 햄스터는 어디가고 돼지로 변해버렸어요.

다시 동물병원에 데려다 주고 다른 동물을 데려오게 될까요? 그냥키울까요?

찬이네 엄마는 어떤 결정을 할까요?

찬이네 집에 가는 동물들은 열흘후에 마법처럼 신기하게

모두 ‘돼지’로 변해버리는데 ..

도대체 찬이네 집은 어떤 마법에 걸려 있는 걸까요?

꼭 읽어보세요!!

어제 잠자리 독서로 아빠가 읽어주고, 릴리혼자서 두번 읽고,

동생도 한번 읽어주고, 엄마가 책 도착해서 읽어주고

다섯번 이상 읽은후 독서록을 썼어요.

돼지는 뚱뚱해서 속상할꺼같다며.. 고기 좋아하는 릴리..

삼겹살, 목살을 아무생각없이 맛있게 먹었는데.. 이책을 읽고 난후

돼지에게 정말 미안하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하네요 ㅎㅎ

아기때부터 남들보다 발육상태가 좋았던 릴리..

이미 7살에 키와 몸무게가 초2키와 몸무게였지요.

지금은 초중학년으로 보는 분들이 많아요.

릴리는 마르지도 않았고 뚱뚱하지도 않았어요. 보통 체격인데..

본인은 뚱뚱은 아니지만 통통하다는 생각이 든다고 해요.

릴리가 생각하는 돼지는 안좋은 이미지 인데..

삼겹살과 목살을 생각하면  맛있어서 고맙고 미안한 돼지랍니다.

​햄스터가 돼지로 변한 그림이 제일 귀여웠다면서

햄스터돼지를 키우고싶다고 말하는 릴리~ 찬이네가 마당있는 집으로 이사가서 모두 키우게 된것이

가장 부러운 릴리였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