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신돼지~~ ^^

연령 7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7년 2월 27일 | 정가 9,000원
구매하기
변신돼지 (보기) 판매가 8,100 (정가 9,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꿀꿀꿀!! 이게 무슨 소리냐고요?

바로 찬이네 집에 나타난 돼지 소리에요.

변신돼지라는 책 제목만 보고

“올~~ 우리집에도 돼지가 사는데…”라고 생각이 들더군요.

어떤 책일지 궁금함이 앞섰던 이야기입니다.

대략 이야기는 이렇습니다.

찬이네 가족은 아빠, 엄마, 찬이 이렇게 세 식구입니다.

그리고 공통적으로 뚱뚱한 가족입니다.

그래서 그런지 동물들을 키울 때 아낌없이 돌봐주고

먹여줍니다. 특히 늙은 토끼인 달콤이를 어찌나 사랑으로

돌봐주었는지요. 가족과 같이 소중히 여기던 달콤이는 사라지고

돼지 한마리가 찬이네 가족을 반기고 있어요.

달콤이 뿐만 아니였어요.

달콤이 대신 온 갈비뼈가 드러난 강아지 통닭이

통닭이 대신 온 햄스터 푸딩이

이상하게 찬이네 집에 온지 열흘째 되는 날 돼지로 변하는 동물들!!

왜 변하는지, 어떻게 했는지는 찬이네 가족도 모른답니다.

대신 찬이네 가족은 다른 사람들이 관심없는 동물들을 데리고 와

지극 정성으로 돌봐주고 사랑해 주니 달콤이도, 통닭이도, 푸딩도 사랑스럽게

살이쪘다는 것 밖에는 모릅니다.

찬이 엄마는 다른 동물들은 다 키워도 돼지만큼은 싫다고 해요.

왜냐하면 다른 사람들이 볼 때 돼지같이 통통한 찬이네 식구들이 돼지를 키운다고

놀릴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기 때문이에요.

제 마음에도 돼지하면 뚱뚱하다는 생각이 앞서는데… 아마도 부정적인 의미가

들어 있었네요. 우리집 둘째!! 아들에게도 느꼈던 마음이니까요.

그런데 찬이네를 보니 뚱뚱하다는 생각보단

“어쩜 동물들을 사랑하는 마음이 클까?”, “돼지를 이뿌게 자녀같이 키우네!”

“참 밝은 집이다!” 이런 생각이 드네요.

 

우리집 사랑스런 꿀꿀이도 항상 밝고 이뿌게 자랐으면 좋겠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