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잔한 딱따구리의 삶

시리즈 물들숲 그림책 12 | 김성호 | 그림 이지현
연령 5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8년 1월 2일 | 정가 11,000원
구매하기
빨간 모자를 쓴 딱따구리야 (보기) 판매가 9,900 (정가 11,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물들숲 그림책의 12권 책 중 한권인

빨간모자를 쓴 딱따구리야
생명의 한살이를 담은 생태그림책인데
딱따구리의 생애가 잘 나타나있는 그림책이다.
뽀족한 부리로 나무를 쪼아 살 집을 만드는 과정이 나와있다
비가 올때에는 집으로 비가 들어오지 않게 하기 위해
아무데나 딱딱 쪼아서 구멍을 내는 것이 아니라
부러진 나뭇가지 아래에 집을 만든다고 한다.
부러진 나무가지가 처마 역할을 해서 비가 들어 오지 않는다는
이야기까지_
알을 낳고
알이 부화하기 까지 엄마와 아빠가 어떤 역할을 가지고 있는지
새끼가 태어났지만
모두 다 살지못하는 자연의 섭리와
먹이를 가져다 주다
어느 순간에는 먹이를 앞에다 떨어트려 스스로 먹게하는등
기존의 자연관찰 책 등에서 디테일하게 다루지 않았던
생명의 한살이를 잘 보여주고 있다.
비단 빨간 머리 딱따구리의 일상뿐만 아니라
주위에 함께 살아가는 다른 동물들, 다람쥐
혹은 천적인 올빼미 등 그 둘레에서 함께 살아는 동물들의 모습도 잘 보여준다.
+
첫아이는 매직으로 빨간모자를 쓴 딱따구리의 모자도 표현해준다.
+
집에서 책을 읽고 역할놀이를 좋아하는 첫째는
같이 책의 내용을 바탕으로 연극을 하기도 했다
본인은 둥지를 지키려는 아빠가 되고
나는  새끼를 공격하려는 올빼미가 되고 ㅋ
나무를 이용해 한번 새를 만들어보면서 딱따구리의 특성과
빨간 모자를 쓴 모습을 한번 그려봄으로써 더 이야기가 마음에 와닿는 눈치였다
+
그림은 실사가 없고 한폭의 수채화 같은 그림들로 이루어져있는데
실세와 자극적 색감의 책들이 넘쳐나는 요즘
은은하고 잔잔한 감동을 주는거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