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동화 한편

시리즈 비룡소 창작 그림책 62 | 글, 그림 이윤우
연령 5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8년 1월 26일 | 정가 12,000원
수상/추천 북스타트 추천 도서 외 2건
구매하기
할머니와 하얀 집 (보기) 판매가 10,800 (정가 12,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일단 믿고 보는 비룡소 도서
이번에는 할머니와 하얀집을 보게 되었네요.
표지부터 재미납니다. 클로즈업된 할머니 얼굴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할머니 안경에 사이좋게 놀고 있는 고양이 친구들이 보이는군요.
뭔가 할머니가 고양이들과 서서히 친해지는 내용일거라는거..표지로도 대충 감이 옵니다.
수채화 같기도 하고 색연필로 슥슥 그려낸 듯한 느낌을 주기도 하는 그림입니다.
편안하고 부드러운 선이 마음을 따뜻하게 해주는, 무척 마음에 드는 그림체네요. 흔하지 않기도 하고요.
이윤우 작가님. 글과 그림 모두를 쓰신 모양인데, 앞으로 눈여겨 보게될 이름인듯 하네요 ^^
.
다채로운 물감을 풀어놓은 듯한 한 폭의 풍경화 같은 아름다운 숲 속에 흑백의 무채색 집이 하나 있네요.
할머니는 깔끔하고 단정한, 흰 집을 좋아하시는 분이군요.
글밥이 많지 않고 그림 위주의 책 입니다.
그림을 하나하나 마치 일러스트레이션을 보는 느낌이에요.
아까의 알록달록하던 숲이 밤이 되니 이렇게 분위기 있게 변했군요!
할머니의 고양이가 컬러 아기 고양이들을 낳으며 할머니도 변하기 시작하지요.
아기 고양이들 어쩜 저렇게 앙증맞고 귀여울까요?
고양이를 좋아하는 따님, 역시나 마음에 들어하며 “귀엽다~”를 연발하시는군요.
행복은 역시 남들과 더불어 살아갈때 더 커진다는, 평범하지만 쉽게 입기도 하는 진리 ^^
할머니의 집은 이제 더이상 하얀집이 아니지만 할머니는 예전보다 훨씬 행복해 보입니다.
2016년 볼로냐 올해의 일러스트레이터, 한국 안데르센 대상.
수상 경력이 빵빵한 작가님이셨군요 역시.
책 한장 한장을 벽에 붙여 놓고 싶을만큼 넘기기 아름다운 일러스트레이션이 인상적인 책입니다.
그럼에도 화려한 느낌보다는 편안하고 온화한 느낌을 준다는게 이 그림의 유니크한 점이고요.
소소하지만 잔잔한 교훈을 주는 책의 내용과 더불어 아이의 색채 감각이나 예술성에도 도움이 될 듯한 책.
글밥이 별로 없고 그림 위주의 책이라 아주 어린 아기들도 쉽게 접할 수 있을 거고요.
유치원생들에게는 조금 더 의미 있게 볼 수 있는 책일듯 합니다.
따님은 아직 글자를 몰라서 그림 위주로 보는 편이라 이런 멋진 그림들을 보여줄때마다 뿌듯뿌듯합니다.
요즘 물감 놀이도 좋아하는데, 조금 더 크면 따라 그려봐도 재미있겠네요 ^^
할머니와 하얀집, 감성을 키우고 싶은 어린이들에게 강추하고 싶은 책이고
사실 어른들에게도 소장가치가 있는 책이에요.
마음에 따뜻해 지고 힐링되는 책 이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