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가 좋아하는 숫자책 하나 둘 셋 공룡

연령 3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8년 2월 5일 | 정가 12,000원
구매하기
하나 둘 셋 공룡 (보기) 판매가 10,800 (정가 12,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귀여운 아기공룡 열마리가 서있는 이 책은
아이가 좋아하는 숫자책 하나 둘 셋 공룡 책이에요.

귀여운 아기공룡들의 모험이야기를 재밌게 담고
10에서 1까지 거꾸로 숫자를 세면서 쉽게 숫자를 익힐 수 있는
숫자책이예요.

햇살이 따사로운 어느 날 아기 공룡 열 마리가 태어났어요.
“저기 좀 봐. 엄마가 쿨쿨 자고 있어.
지금이야. 우리 놀러 나가자!”

아기 공룡 열 마리는 나란히 걸어갔어요.
세상 밖으로 모험을 떠나면서 가는 곳마다
덩치 큰 디플로도쿠스, 성질이 고약한 트리케라톱스
사나운 티라노사우르스 등 공룡들을 만나면서
열마리로 시작한 아기 공룡들은 하나 둘 줄어들어요.

책 왼쪽 아래에 커다랗게 숫자가 적혀있고
책에 있는 공룡의 수와 숫자를 동일시 하며
숫자를 읽는 방법은 재밌게 배울 수 있어요.

알록달록한 색감과
아기자기한 일러스트가 아이들이 정말 좋아할만한
그런 책이예요.

울애기는 공룡이 한마리씩 날아갈때마다
재밌는지 꺄르르 웃더라고요ㅋㅋㅋ

마지막 한마리만 남았을때
쿵쾅쿵쾅! 먹구름을 뚫고 커다란 괴물이 한마리 다가왔어요.

다행스럽게도 괴물이 아닌 엄마공룡이었어요.
사라졌던 아기 공룡들도 다 함께 있어요.

엄마랑 함께 있어 행복한 아기공룡들
하나 둘 셋 숫자를 세어봐요.

단순히 1부터 10까지의 순서대로가 아닌
거꾸로 된 숫자를 이해하면서 빼기 개념과 논리력도 자라나게 돼요.

공룡 책 좋아하는 반짝이는
보자마자 아기공룡이야! 하면서 좋아했어요.

엄마공룡이 자고있어요. 하고 이야기해요.
모험을 떠나는 아기공룡의 이야기 정말 재밌어해요.

역동적인 구성으로 아이가 지루해하지 않고
읽으면서 수 개념을 배울 수 있어요.

아기공룡 열마리도 다 다르게 생겨서
한마리씩 찾아보는 재미가 있어요.
아이가 활용하기 쉽게 책속의 아기공룡들과 엄마공룡을
커다란 판에 만들어봤어요.

하나씩 숫자를 세어가면서 붙이기도 하고
다 붙인 공룡을 떼면서 세보기도 하고
다양한 숫자놀이를 해봤어요.

수개념도 배우고 재미있는 그림책도 읽고
정말 좋은 하나 둘 셋 공룡 책
요즘 반짝이가 좋아하는 책 중 하나예요.
잠들기전에 무슨 책 읽을까? 하면 공룡책! 하고 들고오는
아이가 정말 좋아하는 책이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