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중 달빛 식당

연령 7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8년 3월 15일 | 정가 9,500원
구매하기
한밤중 달빛 식당 (보기) 판매가 8,550 (정가 9,5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한밤중 달빛 식당

- 제7회 비룡소 문학상 대상 수상작
“지우고 싶은 나쁜 기억이 있으면,  ‘한밤중 달빛 식당’으로 오세요!”
기억과 선택에 대한 아름답고 환상적인 이야기

그림책만 읽다가 요즘 책 수준을 높이는 중인데 아이의 흥미를 끌만한~ 그러면서 글밥은 적당히 많은 듯 적은 책을 찾던차에 재미있어 보이는 동화책을 만나게 되었어요.
글밥을 늘리니 아이가 책읽기를 힘들어하던데 읽어보고 싶은 호기심을 자극하는 책이더라구요.
게다가 비룡소 문학상을 수상한 작품이라니 이야기도 아름다울 것 같은 느낌!

새로 온 책을 보면 일단 관심을 보는 아이~
처음에는 힘들어할까봐 아이랑 번갈아가며 읽어봐야겠다 싶었는데 차분하게 읽어가더라구요.
재촉하지  않고 아이가 스스로 읽을 수 있도록 기다려 주었어요.

 

주인공은 연우는 바쁜 아빠와 살고 있어요.
밤에는 술을 드시고 늦게 오시고 아침엔 바쁘게 나가세요.
연우의 실내화가 낡아서 새로 사야하는데..
그러던 연우는 그만 해서는 안될 행동을 하게 되고 나쁜 기억에 괴로워 길을 헤매다 ‘한밤중 달빛 식당’을 발견해요.
이곳에서는 맛있는 요리를 먹고 돈 대신 나쁜 기억을 내야 하는 식당이에요.
마침 지우고 싶었던 기억이 있던 연우는 그곳에서 식사를 해요.
그리고 난 후…

 

아이와 재미나게 읽고 난 후에 이야기를 나누어 봤어요.
읽기는 했지만 아직 다 한번에 이해하기는 어려웠나봐요.
줄거리 전체를 이해한다기 보다는 기억하고 싶은 인상깊은 장면만 기억하더라구요.
여우가 요리해주는 달빛식당.
나쁜 일이 생겨야 갈수 있는 곳.
이정도~
아이에게 무슨 느낌이 들었는지 물어보니 기억을 내고싶지는 않지만 달빛 식당에 꼭 한번 가보고 싶데요.
그래!
우리 나중에 꼭 한번 가서 인증샷 찍고 오자~ 했더니 신나서 ‘끄덕끄덕’ 하더라구요.
하하핫~
책가방 메고 학교다녀서 다 큰 줄 알았더니 아직 아기네요~
책 읽으며 한바탕 즐거운 하루를 보냈어요.
아이와 함께 읽어보고 이야기 나누며 즐거운 하루 만들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