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중 달빛 식당

연령 7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8년 3월 15일 | 정가 9,500원
구매하기
한밤중 달빛 식당 (보기) 판매가 8,550 (정가 9,5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비룡소] 한밤중 달빛 식당
매 년 비룡소 문학상을 뽑고 있어요.
저희 집에도 비룡소 문학상 수상작이 몇 권 있는데 내용도 그림도 참 좋더라구요.
올해 제7회 비룡소 문학상 대상 수상작, 한 밤중 달빛 식당입니다.
늦은밤 혼자서 동네를 방황하다가 언덕위의 한밤중 달빛식당을 발견한 연우.
한밤중 달빛식당은 밤에만 나타나는 신비한 식당이었어요.
보글보글 물 끓는 소리와 달콤하고 고소한 음식 냄새가 났어요.
맛있고 따뜻해 보이는 실내모습에 식당안으로 들어갔답니다.

 

 

 

 

두 마리의 여우가 다양한 음식을 만들어내는 한밤중 달빛식당
어떤 음식이라도 주문 가능합니다.
오오 이런 음식점 넘 환영인데요^^
메뉴는 많았지만 연우는 돈이 없었어요…
한밤중 달빛식당의 두 여우는 맛난 음식을 대접하며 음식값으로 돈은 필요없다고 말해요.
오늘의 “나쁜 기억” 하나면 됩니다.
다음에 올때는 나쁜 기억 두개,  세번쨰 올 때는 나쁜 기억 세 개…
연우는 오늘의 나쁜 기억을 떠올려 보았어요.

 

 

 

​연우는 그날 있었던 나쁜 기억을 여우에게 이야기해주고 맛난 음식을 먹을 수 있었어요.
​그리고 정신을 차려보니 어느새 집이었고 아침이었어요.
참 신기한 경험이었죠…
밤이 되어 다시 연우는 한밤중 달빛식당을 찾아갑니다. 연우는 또다시 나쁜 기억을 주고 맛있는 음식을 먹게 되는데요…
식당에서 한 아저씨를 만나게 되는데 나쁜 기억을 잃고난 뒤에 행복해 보이기보단 슬퍼보였어요 나쁜 기억은 정말 나쁘기만 한 것일까? 나쁜 기억을 없애는 것이 과연 행복해지는 것일까?
살아가면서 받는 시련과 상처를 치유해주는 힐링동화, ‘한밤중 달빛식당’입니다.​
“지우고 싶은 나쁜 기억이 있으면, ‘한밤중 달빛 식당’으로 오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