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그림책/비룡소 전래동화 :: 삼천갑자 동방삭

시리즈 비룡소 전래동화 35 | 소중애 | 그림 노성빈
연령 5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8년 4월 20일 | 정가 12,000원
구매하기
삼천갑자 동방삭 (보기) 판매가 10,800 (정가 12,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비룡소 전래동화 35

삼천갑자 동방삭

소중애 글 / 노성빈 그림

<삼천갑자 동방삭>이라는 제목의 전래동화 그림책을 보는 순간

코미디언 구봉서, 배삼룡의

“김~ 수한무 거북이와 두루미 삼천갑자 동방삭 치치카포~ ♬♪♬”

라고 노래 부르는 게 떠올랐어요.

하지만,

<김수한무 거북이와 두루미 삼천갑자 동방삭>은

자식이 오래 살았으면 하는 마음에

 세상에서 가장 긴 이름을 지어주었다,

 이름 때문에 위험에 처한다는 옛이야기이고,

<삼천갑자 동방삭>은 그와는 전혀 다른 옛이야기네요.

늙은 나이에 아들을 낳은 어느 부잣집.

하지만, 지나가던 스님의

“쯧쯧. 참 안됐군.” 하는 말을 들은

영감님은 스님을 붙잡고 자초지종을 묻는다.

그랬더니 아이가 30일 밖에 못 산다는 말을 듣게 된다.

늙은 나이에 얻은 귀한 아들인데….

곧 죽는다니…

영감님은 스님을 붙잡고 살려달라고 사정을 했답니다.

스님에게 동방삭을 살리는 비법을 들은 영감님은

30일이 되는 날 밤, 보따리를 들고 마을 어귀 성황당으로 갔답니다.

그리고, 스님이 알려준 방법대로

저승사자의 마음을 사로잡는 영감님은…

30일만 살 수 있다는 저승사자의 장부를

삼천갑자 즉, 18만 년을 살 수 있다는 내용으로 바꾸기 성공했어요.

자식에 대한 지극한 사랑으로 아들의 수명을 바꾸는 부모와

18만 년을 살아가게 되는 동방삭의 모험 이야기가

멋스러운 그림과 함께 재미있게 그려져 있네요. ^^

비룡소 전래동화 35 <삼천갑자 동방삭>을 읽고

독후 활동으로 ‘三千甲子’ 한자 쓰기를 해 보았어요.

‘三十一子’에서 선 2개만 그으면 ‘三千甲子’로

바뀌는 게 신기했나 봐요. ^^

선 2개로 30일에서 180000년으로 수명이 늘어난 ’동방삭’

이는 자식을 사랑하고 아끼는 부모의 정성과 마음이

만들어낸 결과이지 싶어요. ^^

부모님의 사랑을 느낄 수 있는 <삼천갑자 동방삭>

아이들과 같이 함께 읽어 보면 참 좋은 옛이야기 그림책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