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룡소/ 난책읽기가좋아]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내 보물

시리즈 난 책읽기가 좋아 | 이용경 | 그림 원혜진
연령 6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8년 5월 20일 | 정가 8,500원
구매하기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내 보물 (보기) 판매가 7,650 (정가 8,5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난 책읽기가 좋아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내 보물

글 이용경 / 그림 원혜진

비룡소 난 책읽기가 좋아 시리즈 중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내 보물 을 읽어봤어요.

난 책읽기가 좋아 시리즈 몇권을 만나봤는데

책읽기 독립하기에 좋은 시리즈 같더라구요.

적당한 글밥과 상황에 맞는 그림들이 함께 나오고

이야기도 재미있어서 끝까지 쭉 읽게 되는 거 같아요.

책 속 주인공들 소개가 나오네요.

꼬마토끼 두리번의 아빠는 북금곰 크앙씨, 엄마는 개구리 펄쩍부인이예요.

서로다른 동물들이 나와서 엄마, 아빠일거라는 생각은 못했었는데

북금곰 아빠에 개구리 엄마라니 상상초월이지요~ ^^

도토리 공원으로 소풍을 나온 두리번 반 아이들에게

선생님께서 도움말을 줄테니 어떤 설명을 하는지 맞춰보라고 해요.

두리번이 자신있게 도시락 먹기요! 라고 했지만 아니였어요.

왕초롱이가 손을 번쩍!  보물찾기요! 라고 얘기하니 선생님께서 딩 동 댕~ 해주셔요.

보물찾기를 하면 늘 하나도 못찾는 꼬마토끼 두리번은 보물찾기를 싫어했어요.

친구 왕초롱이는 보물찾기도 1등, 달리기도 1등 시험도 1등인 모범생이예요.

아침에 두리번 아빠 크앙씨는 아들에게 보물찾기에서 꼭 1등해서 상품좀 받아오라고 하고,

 왕초롱이 뒤를 졸졸 따라 다니면 보물을 찾을 수도 있을 거라고 해서

두리번은 기분이 좋지 않았어요.

​보물찾기를 하다가 왕초롱이를 발견한 두리번,

왕초롱이가 지난간 길에 빨간 점박이 무늬 도토리가 떨어져 있어요.

두리번은 왕초롱이를 따라가면 보물을 주워담았죠.

1개 차이로 두리번이 1등을 했어요.

왕초롱이는 자기가 찾은게 마흔게는 넘을 거라며 울기시작했고

다시 찾아 올거라고 숲속으로 가버렸어요.

선생님과 친구들은 왕초롱이를 찾아나섰고,

두리번도 왕초롱이를 찾으러 갔다가 길을 잃어버렸어요.

소풍장소에 간식을 가지고 왔던 두리번 아빠 크앙씨는 두리번이 없어진 걸 알고

아들을 찾아 숲속으로 달려갔어요.

한참을 헤매다 두리번을 찾은 크앙씨는 울음보를 터뜨렸어요.

두리번은 왕초롱이에게 보물을 돌려주며 사과를 했지만

아빠가 바라던 1등을 못해서 마음이 가벼워지지 않았어요.

하지만 아빠는 두리번의 행동이 옳다며 고개를 끄덕여주었고

도토리보다 진짜진짜 중요한 보물을 찾았으니

보물찾기 1등은 아빠라고 얘기해요.^^

앗 . 그런데 집으로 돌아와보니

식탁위에 펄쩍 부인의 쪽지가 놓여 있어요.

두리번에게

너의 소중한 아빠이자 엄마의 사랑스러운 보물이

가게를 비우고 갑자기 사라졌단다

엄마가 반드시 찾아서 돌아오마

두리번과 크앙씨가 펄쩍부인을 찾으러 가야겠지요~~

재미있게 그려진 동물들과 함께

흥미로운 이야기로 아이와 재미있게 읽은 책이예요.

가족의 소중함도 생각해볼수 있는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내보물 아이와 함께 읽어보셔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