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가 주인공인 다섯 친구 이야기

연령 5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8년 9월 7일 | 정가 16,000원
구매하기
(보기) 판매가 14,400 (정가 16,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모두가 주인공인 다섯 친구 이야기
<눈>
박웅현 글 / 차승아 그림

하나의 이야기를 다섯 친구들의 관점에서
바라본 독특한 비룡소 그림책 <눈>
처음 접해보는 구성의 그림책이라
신선하기도 했다.

그림은 미술관에 전시된 액자느낌도 나고,
미술기법은 잘 모르지만
붓의 터치 기법을 사용한듯하다.

2018년 3학년 2학기 국어교과서에서
수록되어 있다고 한다.

모두가 주인공인 다섯 친구 이야기

비룡소 <눈>의 다섯친구는 바로
노란 토끼

달님
홍당무
하얀 토끼들

비룡소 <눈>에는 주변인물이 존재하지 않는다.
모두가 주인공이 된다.

세상을 살아가는데 있어서
우리는 주인공이 존재하고 나머지는
주변인물이라고만 생각하게 된다.
하지만 비룡소 <눈>을 통해
세상에는 주인공과 주변인물은 없다는걸..

우리는 모두 세상의 주인공!!!

비룡소 <눈>의 가장 기억에 남는 부분은
하얀토끼가 왜 빨간눈을 가지게 되었는지
알 수 있다. 엄마인 나와 아들인 규밍군도
이 부분에서는 서로 눈시울이 빨게진다.
(이유는 한번 읽어보세요.)

비룡소 <눈>을 읽게되면
내가 아닌 다른 사람의 입장을 공감하고
이해하는 폭을 넓혀 준다.
더 나가아 세상을 바라보는 다양한 시선과
세상을 조금 더 넓고 깊게 보는
마음가짐을 가질 수 있다.
아이와 한번 읽어보면 좋을것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