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룡소] 강이

시리즈 비룡소의 그림동화 258 | 글, 그림 이수지
연령 5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8년 12월 28일 | 정가 13,000원
구매하기
강이 (보기) 판매가 11,700 (정가 13,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비룡소에서 출간된 도서 ‘강이’는 화려한 그림책이 아닌 검은 먹 하나로  모든 게 표현된 그림책으로 유기견 이야기를 다룬 도서다.

처음부터 ‘강이’라는 이름은 가진 건 아니었다. 그냥 검은 개라고 불렸고 그  누구의 보살핌이 없었기에 이 검은 개는 아팠다.

예전 주인의 방관으로 다른 주인에게 가면서 이 검은 개는 ‘강이’라는  이름이 생기고 새로운 주인을 만나 배고픔과 목마름이 아닌 따뜻한 관심 속에서 같이 생활하게 된다.

이 도서를 읽으면서 요즘  유기견에 대해 이슈가 되고 있는 사건이 떠오르면서 여러 생각이 들게 만든다.

난 솔직히 개를 좋아하지  않는다. 아니 무서워하는 게 맞다. 그렇기에 가까이 가지도 않고 풀려있는 개를 보면 가까운 길도 돌아서 갈 정도다. 성인이 되어도 쉽게 고쳐지질  않는다.

그렇다고 개에 대한  트라우마가 있는 것도 아니다.

유기견에서 평생 반려견이  된 ‘강이’를 읽고는 유기견에 대한 내 생각도 바뀌고 반려견 또한 나의 가족이기에 그 생명의 소중함을 꼭 인지하고 함부로 하지 않았으면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