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신감을 주는 최고의 책>

연령 8~9세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1997년 11월 5일 | 정가 6,500원
수상/추천 교보문고 추천 도서 외 7건
구매하기
칠판 앞에 나가기 싫어! (보기) 판매가 6,750 (정가 7,5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자신감을 주는 최고의 책>

마치 어린 시절의 제 모습을 떠올리면서 읽었던 책이랍니다. 자신감과 용기를 갖게 된 에르반의 행복한 모습을 보면서 또한 늘 발표하기 싫어하고 소심했던 어릴 적 제 모습이 겹쳐보이더군요.

우리 아이에게는 제 이야기 해 주지 않았지만 장난꾸러기이면서도 내성적인 모습을 보이는 우리 아이 역시 저를 조금은 닮은 것 같은 생각이 듭니다.

이 책은 우리 아이에게도 에르반과 같은 자신감과 용기를 더 주었답니다. 다행히 유치원에 다니면서 발표력도 늘고 씩씩하게 앞에 나와 발표를 하는 모습도 보았지만 그래도 저는 우리 아이가 더욱 적극적인 아이가 되기를 바래봅니다.

에르반은 학교에 다니는 소년입니다. 그런데 칠판 앞에 나가서 수학문제를 푸는 걸 제일 싫어하지요. 자기 자리에 앉아서 하는 것은 괜찮은데, 칠판 앞에만 나가면 긴장을 하고 잘 알고 있던 문제도 생각이 안 나고, 심지어 온몸이 굳어 버리기까지 하지요.

그래서 일주일에 한 번 앞에 나와 발표하는 것이 참 고역입니다. 이번에도 변함없이 그 날이 오고 역시 긴장을 한 에르반은 배가 아파옵니다. 그런데 갑자기 담임선생님께서 출장을 가시게 되고, 새로운 선생님께서 하루 수업을 대신 해 주시러 오셨지요.

에르반은 아마 선생님께서 후임 선생님께 오늘이 발표일이라는 것을 알려주었을 것이라 생각하고 계속 긴장을 합니다. 하지만 새로 오신 선생님은 마치 에르반처럼 칠판 앞에 서서 어떻게 해야 할지를 몰라 잔뜩 긴장하는 표정이 역력한 것 아닌지요!

에르반은 어린이 뿐 아니라 어른들도 많은 사람 앞에 서는 것이 어려운 일임을 알게 됩니다. 지금 선생님의 심정이 어떠한지 잘 알고 있는 에르반은 용기를 내어 선생님을 도와줍니다. 그렇게 칠판 앞에 서기 싫어했던 에르반은 손을 번쩍 들고 당당하게 앞으로 나갑니다.

이제 에르반은 자신감과 용기를 가지고 앞으로 더욱 멋진 아이가 될 것 같아요. 아이들의 심리를 섬세하게 잘 표현한 이 책은 입학을 앞두고 걱정을 하는 아이들과 다소 소극적인 아이들에게 읽어주면 참 좋을 것 같네요. 너무 좋은 내용이라 많이 추천하고 싶답니다.

올해 유난히 수줍어하는 우리 아이. 작년까지는 그래도 유치원 발표회에서 큰 소리로 노래도 부르고 해서 상도 받았는데… 성격이 해마다 조금씩 바뀌는 것 같아 더 걱정이었던 올해였답니다. 워낙 저도 내성적인데다가 아이 역시 그런 기질이 다분하다보니..

요즘 유치원에서 성탄절을 앞두고 학예회 준비로 바쁜데 저는 이번에는 유치원 마지막 공연이니 엄마가 앞에서 보고 있으니까 자신감을 가지고 웃으면서 하라고 자꾸만 아이에게 부탁 아닌 부탁을 한답니다.

학교에 들어가면 발표 잘 하는 아이가 아무래도 관심을 많이 받는다는 말에 혹시나 하면서도 그래도 이왕이면 자신감을 갖고 적극적인 자세를 지닌 것이 좋을 것 같아 열심히 격려하고 칭찬하지요. 틀려도 괜찮고 또 다른 아이 역시 긴장할 수 있다는 것을 알게 해주며 에르반처럼 용기를 내는 우리 아이가 되기를 희망해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