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책에 나오는 주인공 커트

시리즈 비룡소의 그림동화 29 | 글, 그림 존 버닝햄 | 옮김 고승희
연령 4~6세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1996년 5월 15일 | 정가 12,000원
구매하기
내 친구 커트니 (보기) 판매가 10,800 (정가 12,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이 책에 나오는 주인공 커트니는 단지 그냥 개가 아니라 우리의 친구인것 같아요. 개를 기르고 싶어하는 아이들, 드디어 엄마, 아빠의 승낙을 받고 개를 데리러 가는 아이들은 다른 사람이 아무도 찾지않을 그런 개를 찾아 데리고 옵니다. 바로 커트니 이지요.

늙고 지저분한데다가 그리 예쁘지도 않은 커트니. 엄마와 아빠는 질색을 하지만 아이들은 그렇지 않습니다.
그런데 커트니는 정말 대단합니다. 요리사가 되어 맛있는 요리를 준비하지 않나, 설거지에 청소, 아기 돌보기. 그리고 아이들과 함께 놀며.. 정말 팔방미인입니다. 심지어 식탁을 차리고 가족이 밥을 먹을 때에는 옷을 갖추어 입고 바이올린 연주까지 하지요.

이제 아이들 뿐 아니라 엄마와 아빠도 커트니를 다시 보게 됩니다. 이런 개 한마리 있으면 저도 기르고 싶네요.

급기야 집에 불이 났을 때 모두 대피했지만 아기가 빠져나오지 못합니다. 그런데 누구도 하지 못한 그 일을커트니가 해내었지요. 무사히 아기를 구출한 멋진 모습!

나중에 떠나가고 아이들이 찾아도 나타나지 않지만, 아마도 바닷가에서 아이들을 구해준 것은 커트니이겠지요?

이런 친구가 있다면 참 좋겠지요? 옆에서 바라보고 지켜줄 수 있는 멋진 친구… 동화 속 이야기지만 커트니랑 친구였던 주인공 아이들이 너무 부럽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