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은 모두가 다른 사람들

시리즈 비룡소의 그림동화 200 | 글, 그림 로저 뒤봐젱 | 옮김 김경미
연령 5~9세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08년 4월 30일 | 정가 9,000원
구매하기
베로니카, 넌 특별해 (보기) 판매가 8,100 (정가 9,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사람들은 모두가 다른 사람들에게 사랑받고 관심을 받고 싶어하고
특히 아이들은 부모님의 사랑을 먹고 자란다는 그런 말처럼
관심과 사랑으로 자라나게된다.
이 책에서 베로니카도 남들보다 특별해지고 사랑받고 관심을 받고싶어하지만
식구가 많은 베로니카는 눈에 띄일수가 없었던 베로니카는 속상했다.
그러던 어느날 베로니카는 혼자서 마을을 떠나서 도시로 내려와 사람들의 관심을 받게된다.
베로니카를 사랑해주고 아껴주는 그런 따뜻한 눈빛으로 바라보는 관심이 아니고
유명해지기는 했지만 사람들에게 불편함을 안겨주는 그런 존재가 되어버렸다.
베로니카는 도시에서 여러가지 에피소드를 겪어가며 지쳐갔고
그러던도중 베로니카는 경찰서에까지 갇히게되었다.
하지만 마음씨 좋은 할머니덕분에 경찰서를 나올수있게되고
다시 마을로 돌아온 베로니카는 낯선 도시에서 사람들과 겪은 이야기들 덕분에
유명해지게되지고 사랑받는 존재가 되고
사랑과 관심을 듬뿍받는 베로니카는 행복해진다.
베로니카 넌 특별해는 다른 동화책과는 다른 그림형식으로 구성되어져있는데
한번은 컬러로 색이 채워진 그림이고 또 한번은 선으로만 그러져있는데
그 구성이 독특하고 재밌게 느껴진다.
그리고 그림을 볼때 베로니카의 표정을 유심히 보면 더 재밌게 읽을수 있는것같다.
귀여운 하마 베로니카의 이야기를 통해서 부모님에게 사랑받고 관심많고 싶어하는
아이들의 마음을 더 이해할수있었던 좋은 시간이 되었다.
우리 아이에게도 세상에서 단 하나뿐인 특별한 존재라는 사실
그래서 더 소중하고 귀한 존재라는것 자주자주 말하고 표현해주어야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