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에게 용기를 주는 책

연령 8~9세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1997년 11월 5일 | 정가 6,500원
수상/추천 교보문고 추천 도서 외 7건
구매하기
칠판 앞에 나가기 싫어! (보기) 판매가 6,750 (정가 7,5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목요일만 되면 배가 아픈 아이, 에르반

나(에르반)는 칠판 앞에 나가면 아는 것도 다 까먹는데 내 여자 친구 폴린느는 처음부터 끝까니 구구단을 줄줄 다 외운다.

선생님과 눈을 마주치지 않기 위해서 고개도 숙여보고, 몸도 낮춰 보고… 숫자들은 내 머릿 속에서 범벅이 되고 내 귀는 빨간 신호등처럼 달아오른다.

그러다가 선생님이 연수를 받으러 가셔서 대신 오신 곱슬머리 비숑 선생님! 그 선생님의 귀가 나처럼 그렇게 빨갛게 달아오른 것을 보고 나처럼 어려움에 처한 선생님을 구하기 위해서 칠판 앞에 나서서 구구단을 거침없이 외워 본다. 나를 향해 미소지으시며 선생님꼐서는 문법에 대해 물어보려던 참이었노라 하셨지만 중요한 것은 그것이 아니라 이제 더이상 나는 칠판 앞에 나가기 싫어 배가 아프지 않다는 사실!

나 또한 부끄러움을 많이 탔던 성격인지라 누구 앞에 잘 나서지 않으려 하거나 선생님의 질문에 가슴이 콩닥콩닥거리며 얼굴이 빨개졌던 무수한 경험을 해 본지라 에르반의 심정이 너무나도 이해가 가면서 또, 에르반 같은 우리 반 아이들의 마음도 이해가 된다.

칠판 앞에 나가기 싫은 아이가 없는 그런 교실을 만들어야겠지?!

내게 용기를 주셨던 나의 선생님처럼 나도 우리 반 아이들에게 앞에 나와서 이야기 하는 것과 그렇지 않은 것의 차이는 정말 종이 한 장 차이임을 가르쳐 주고 싶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