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의 공주들이여, 영리해 집시다.

연령 10~11세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02년 4월 24일 | 정가 8,000원
구매하기
영리한 공주 (보기) 판매가 7,200 (정가 8,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주인공 아레트 공주는 보석세기만을 좋아하는 아버지의 서재에서 책 읽기를 즐긴다. 15살에 서재의 모든 책을 다 읽은 공주.

공주의 선생은 왕에게 달려가 “큰일 났습니다. 임금님. 공주님이 정말 영리합니다.”라고 말하자 왕이 똑똑한 여자를 아내로 맞이하려는 남자가 어딨겠느냐고 딸아이 시집 보낼 생각에 걱정이다.

왕자들의 청혼을 시시하게 생각하는 영리한 공주에게 나쁜 마법사 복스가 청혼을 한다. 공주의 영리함을 시험하기 위해 자신이 세 과제를 낼 것인데 만약 실패할 경우 목을 베어도 좋다는 각서를 왕에게 받아냈다. 보석을 잔뜩 주고. (무정한 아버지)

점쟁이가 아레트 공주 때문에 이 다음에 죽을 지도 모른다고 해서 마법사는 그 전에 공주를 없애고 싶었다.

공주의 시녀 또한 마법사인데(그 사실을 숨기고 살았지만) 공주에게 아주 위급한 상황에서 쓸 3가지 마법을 부를 수 있는 세 개의 금반지를 준다. 쓸데없는 데 쓰지 말라는 당부와 함께!

공주는 그림도구를 불러서 복스가 가둔 침침한 지하실에 그림을 그리고, 옷짓는 도구를 불러서 예쁜 옷을 지어 사람들에게 선물도 하고, 그리고 글쓰는 도구를 불러서 재미있는 이야기도 짓는다. 

공주가 수행해야 할 3개의 과제는

영원의 물이 솟는 우물에서 물을 떠 오는 것

독수리 둥지에서 아픈 사람을 낫게 하는 마법의 루비를 꺼내 오는 것

그리고 외로운 초원의 말을 데리고 오는 것(사람들이 올라타지 못하게 저항을 함)이다. 

이 동화에서 난 공주가 마법사의 힘을 빌리지 않고 스스로의 힘으로 이 모든 일을 다 해냈다는 것. 그리고 그것은 엄청난 힘이 아니라 부드러움이었다는 것. – 그것이 무척 새롭고 인상적이었다.

우리 주위에서 만난 비슷한 류의 동화에서는 모두 외부의 도움으로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데… 그 때문에 우리는 어려움에 처할 때 누군가의 도움을 애타게 기다리게 되는 것은 아닐지…

2~4학년 아이들이 읽으면 좋을 듯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