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한번 느끼고 갑니다.

시리즈 비룡소의 그림동화 148 | 글, 그림 유타 바우어 | 옮김 이현정
연령 5~8세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05년 6월 14일 | 정가 11,000원
수상/추천 독일 아동청소년 문학상 외 3건
구매하기
고함쟁이 엄마 (보기) 판매가 9,900 (정가 11,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오늘 도서관에서 강의을 들었습니다.엄마와 아이와의 관계에 관한 책으로 보여준것이 고함쟁이 엄마 입니다.그 전에도 우리 아이들에게 책을 읽어주면서 엄마로써 이렇게 행동하면 안되다는걸 느꼈지만…아이들은 자신이 실수를 하면 엄마의 반응이 어떨꺼라는 것을 알고 미리 걱정과 고민을 한답니다.그래서 엄마가 소리를 지르면 아이들의 머리는 어떻게 정리를 했어 말을 어떻게 해야하는지 잊어버린다고 하네요.아기펭귄의 몸이 산산조각이 되어 흩어졌던 것처럼…그리고 마지막 장면을 보면서 엄마가 담날 어떻게 하실것 같니?라고 물어보면 다들..내일도 똑같이 행동하신다고 대답한다는군요.아이들도 엄마에게 권하고 싶은 책중에 하나라고도 하구요.한번 다친 아이들의 맘은 쉽게 치료되지 않는 법이라 생각됩니다.이 그림책은 어른이 읽어야 하는 그림책임을 다시 한 번 느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