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을 가진 꼬마화가에게

시리즈 비룡소 창작 그림책 35 | 글, 그림 이수지
연령 7~10세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08년 12월 26일 | 정가 11,000원
수상/추천 CJ 그림책 상 선정 도서 외 4건
구매하기
나의 명원 화실 (보기) 판매가 9,900 (정가 11,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살면서 하고 픈 일을 하면서 살 수 있다는 것은 참 행복한 일인것 같습니다.

아이의 바램과 상관없이 아이의 미래를 위한 다는 명목으로 다른 아이와 똑같이 키우고 싶은 부모의 마음~

우리집 큰 아이도 미술을 좋아합니다

그리기도 좋아하고 만들기도 좋아하지요

그리고 있으면 시간가는줄도 모르고 스트레스도 풀린다고 합니다

우리 아이는 어떤 그림이 미술대회에서 뽑히는지 아직 모릅니다.

그저 미술이 좋아서 그림을 그립니다

미술 선생님이 꿈이라는 우리 아이는 그림도 그리고 아이들도 가르치는 일을 하고 싶다고 하네요.

엄마는 공부만을 하길 원하지만 아이가 원하고 행복해지는 일이 그리는 일이라면

그리는 일을 하며 살 수 있도록 도와주어야겠다는 생각을 해보게 되네요.

<나의 명원 화실>의 주인공, 작가도 그림이 너무 좋았다고 하네요.

그림을 그리면서 화가를 만나고, 진짜 화가를 만나므로써 자신의 꿈을 키울 줄 아는 당찬 아이에요.

진짜 화가에게 그림을 배우면서 자신만의 그림세계에 빠지고픈 욕심을 채우고

진짜 화가를 보고 꿈을 향해 열심히 달리는 아이의 순수함과 느낌이 그대로 전해지는 책입니다.

내용 중간 중간 나오는 그림도 맑고 깨끗합니다.  아이의 순수한 마음처럼요.

따끔거리는 느낌이 들었다는 화가의 그림속에 선생님의 사랑과 그 아름다운 사랑이 그대로 느껴집니다.

 

아이의 미래에 대한 화가에 대한 꿈을 키우는 우리 딸아이에게 권하고픈 한권의 책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