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이야기를 통해 보는 현대사회의 문제점

시리즈 비룡소 전래동화 9 | 소중애 | 그림 오정택
연령 5~8세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0년 3월 5일 | 정가 16,000원
수상/추천 CJ 그림책 상 선정 도서 외 7건


[단물고개]
소중애 글
오정택 그림
비룡소 출판

옛날 옛적…
가난하지만 어머니를 잘 모시는 착한 총각이 있었습니다.
총각이 착해서 하늘이 복을 내리려는지…
맛있는 단물을 발견하게 되었고
단물을 이용하여 돈을 벌게 되었답니다.
하지만 돈을 벌게 되면서 착한 총각은 점점 변해갔습니다.

풍요로운 물질이 사람을 어떻게 변화하게 만드는지 아주 잘 보여주는
옛이야기 한 편이네요.
그리고 물질만능주의의 시대를 살고 있는 우리들에게 다시한번
조상들의 지혜로움을 깨닫게 해 주는 책이기도 하구요. 
단물로 돈을 버는 것에 정신을 빼앗긴 총각이
정성껏 모시던 어머니를 등한히 하는 것을 보면
현대 사회에서 횡행하는 패륜적인 행동들과도 일맥상통하는 듯 해요.
과한 욕심을 부린 총각은 결국 단물샘을 잃고
어머니 집으로 돌아가게 되지요.

책말미에 보면 이 이야기는 천안시에 전해 내려오는 <술고개> 이야기를 바탕으로
작가가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추어 소재를 단물로 바꾸어 창작한 이야기라고 하네요.
단물(술)의 중독성과 물질의 중독성은 많은 부분이 닮은 듯 해서
더 의미있게 읽혀졌답니다.

책이 전해주는 내용의 교훈성도 좋았지만…
이렇게 예쁜 옛이야기 책은 처음 접해봐요.
정말 옛 책을 보는 듯한 느낌이랄까요…

투박한 종이재질에 세가지 정도의 색상만으로 그림이 표현되었어요.
한지에 색번짐같은 느낌이 있어서 어떻게 그린걸까 궁금했는데…
다색석판화기법을 응용했다고 하네요.

미술엔 문외한이라 정확한 내용은 모르겠지만…어쨌든 그림들이 참 특별해요.
겉표지의 붉은 부분은 천 재질로 옛날 고서 제본 같은 느낌이예요.
아이들도 책이 예뻐서 더 손이 가는 듯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