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특한 상상력의 세상!

글, 그림 셸 실버스타인 | 옮김 김기택
연령 9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1년 9월 14일 | 정가 12,000원

어떻게 이런 생각을 하게 될까요?

아니 한번쯤은 어두컴컴한 벽장이나 길을 보고 괴물이 나타날수 있을꺼란 상상을 하긴 하지만. 무서워서 더이상 생각을 잘 못하죠.

그저 그 두려움을 떨쳐버릴려고만 생각하는데…

그런 생각을 어떻게 이렇게 그림으로 펼쳐낼수 있는지…

또한 그에 곁들여있는 그 괴물들을 설명하는 글이… 역자의 말처럼 원어에서는 그 느낌이 충만하다는데…

사실 번역이 되면서 조금 이상한 글도 있는듯하지만.

어떻게 이렇게 자세하게 특이하게 설명이 되어있는지…

 

울집 큰아이에게는 아주 폭발적인 반응이였어요.

자기도 상상은 했으나… 형태를 찾아낼수 없던것들을 이렇게 눈으로 볼수 있게 되었으니 말이예요.

 

사실 이책을 보고 나서 겁이 조금더 생긴것도 있어요.

그저 어두운 방안이 무섭다고만 생각했는데…

무엇인가 튀어나올것 같다라고만 생각했는데… 이젠 그 형태를 알수 있고. 자기가 생각하던 괴물이 이책속에 있는 어떤 괴물중 하나를 닮았다고 생각하는가봐요.

 

그래서 아이랑 이런 이야기를 해봤어요.

이젠 그저 무서운것이 아니라 어떻게 생겼는지 아니까 어디를 피하면 되는지 알게된거 아니야?

이봐 작가아저씨가 글리치를 잡는법을 알려줬쟎아.

그렇게 덩치큰 괴물도 작은 봉투안에 넣을수 있다쟎아…

그렇게 어렵지 않을꺼야!

엄마 그래도 무서워요…

 

울 아들 혼자서 며칠 자더니… 더 무서움이 많이 생겼나본데…

이책을 자주 보면서 괴물들을 잘 연구한다면…

그 두려움을 떨쳐버릴수 있겠지요.

 

아이들이 두려워하는 괴물을 시각화한것도 재미나지만.

괴물을 소개하는 글이나, 괴물을 물리치는 방법도 참 재미나요.

 

아이들에게 그저 두려움만이 아니라 그것을 극복하는 방법을찾아낼수 있을것 같아서 참 재미난 책이였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