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기하고 다소 엉뚱한 괴물들의 이야기^^

글, 그림 셸 실버스타인 | 옮김 김기택
연령 9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1년 9월 14일 | 정가 12,000원

아주 재미나고 유쾌한 책을 보게 되었어요.

비룡소에서 나온 신간이랍니다.

셸 실버스타인의 신기한 괴물 이야기에요.

 


아낌없이 주는 나무 작가인 셸 실버스타인의 그림책인데요.

정말 엉뚱하고 신기한 상상 속의 괴물들이 다 나와요.

그렇다고 일반 사람들이 다 상상하는 그련 보편적인 괴물이 아니랍니다.

이건 아마도 작가만이 상상해낼수 있는 그런 괴물의 모습인거같아요.


겔리

몸무게가 28톤이나 나가는 겔리좀 봐

겔리는 배를 긁어주면 굉장히 좋아한데.

 

작가가 상상해낸 괴물들은 다 이름이 있어요.

그리고 그 설명이 마치 시처럼 묘사가 되어 있답니다.

한글로 번역해서 그 운율을 그대로 살릴수가 없었다고 하는 역자의 말이 권말에 나오는데요.

원어로 본다면 운율을 느끼면서 더 재밌게 볼수 잇을거 같아요. 물론 원어를 이해해야한다는 단서가 붙지요^^


등껍질이 얇고 말랑말랑한 피진트

사람보다 훨씬 생각이 깊은 동물이래요.

누가 자기를 바늘꽂이로 알고 있어도 그 사람이 미안해할까봐 아니라는 말도 못꺼내는 동물이랍니다.

뭔가 생각하게 하는 녀석이지요^^

 

대머리 아저씨 드로안.

늙은 대머리 아저씨 드로안. 아이스크림 콘 안에 숨은 대머리가 보인다.

저 대머리를 핥는다면

정말 끔찍할 거야.

 

헉..정말 끔찍할거 같지요 ㅎㅎ

재미난 발상에 엉뚱하기까지 해요.

책이 제법 두껍답니다.

각장에 괴물이 소개가 되면서 재미난 글이 담겨있어요.

한장 한장 넘기면서 키득거릴수 잇는 그런 책.

이상한 괴물들이 신기한 괴물들이 한가득 모여있는 그런 책이랍니다.

지난번 숫자벌레를 보고 나서 동시 읽는 재미를 알아버린 딸이 이책도 재밌게 보네요.

기발한 상상력을 가진 재미난 괴물들의 이야기..아이와 즐겁게 즐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