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나를 찾게해 주는 오아이스 상점

시리즈 일공일삼 시리즈 81 | 이서연 | 그림 서한얼
연령 10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2년 11월 10일 | 정가 10,000원
구매하기
오아시스 상점의 비밀 (보기) 판매가 9,000 (정가 10,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우리는 거울을 볼때면 좀 더 이쁜 내 모습을 만들려 애쓰곤 한다. 거울은 내모습을 있는 그대로 비추고 있을뿐인데 거울속에 있는 나를 보며 못난 구석을 찾아내어 얼굴 표정을 바꿔보고 머리 모양도 바꿔보고 이렇게 저렇게 이쁘게 다듬곤 한다. 만약 가장 예쁘고 완벽한 거울속에 내가 나를 대신해 주겠다고 하면 나 또한 내 그림자를 내어주게 될까? 이 책은 누구보다 잘하고 싶고 칭찬받고 싶은 주인공 솝이가 거울속 완벽한 자신에게 그림자를 내어주고 거울속에 갇히면서 흥미진진한 모험을 통해 진짜 자신의 모습을 찾게 되는 이야기다.

발레리나가 꿈인 솝이는 단연 돋보이는 채연이라는 친구로 인해 점 점 자신감을 잃어가고 의기소침해 진다. 거짓말을 하면서까지 가지고 싶은 발레복을 얻기 위해 오아시스 상점을 찾아가게 되면서 거울속 자신과 뒤바뀌어지는 삶을 살아가게 된다. 거울속에 있는 내가 말을 걸고, 그림자를 떼어내 주고 거울속에 갇혀 유리사막을 헤매는등 성장기 아이들의 자아를 찾는 이야기를 마법과 같은 판타지한 소재로 잘 버무려 흥미진진하게 그려내고 있어 이야기속에 나도 모르게 어느새 푹 빠져들게 만든다.

거울속에서 빠져 나온 가짜 솝이가 시험에서도 발레에서도 최고의 실력을 발휘해 칭찬받는 모습을 지켜보던 진짜 솝이는 자신은 이제 거울속에 갇혀 유리가루가 될지도 모른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이미 오래전에 거울속에 갇혀 점점 유리가루고 변해가고 있는 채연이를 만나면서 거울밖으로 나가야겠다는 결심을 하고 오아시스 상점을 찾아가게 된다. 거울밖에 있을때 솝이가 원하던 발레복을 얻기위해 자신의 땀에 절은 연습복과 물물교환했던 오아시스 상점이 아무래도 거울밖 세계와의 통로인듯 하다.

모험의 길에는 늘 그렇듯 훼방꾼도 등장하고 도우미도 등장하기 마련이다. 솝이 또한 거울밖으로 나가기위한 세가지 관문을 통과해야하는데 호두까기 인형에게 나라를 빼앗긴 파란생쥐를 도와 거울조각을 찾는가 하면 도자기를 굽는 할아버지를 찾아가 자신의 장기를 발휘해 미션을 완수하고 거울조각을 붙일수 있는 풀을 구하기도 한다. 그리고 마지막에는 역시 자신이 가장 자신없어하는 발레동작을 완성해야하는 가장 어려운 난관이 기다리고 있다. 오아시스 상점의 주인이 준 모래시계가 다 흘러 내리기 전에 완성해야하는 그랑주떼! 과연 솝이는 거울밖으로 나갈수 있을까?

책을 읽으며 왠지 낯설지 않은 느낌이 드는건 우리가 익히 알고 있던 동화책속의 이야기를 색다르게 빌려 쓰거나 어디서 본듯한 캐릭터들의 등장이다. 또한 관문을 하나하나 통과하면서 솝이는 자신도 모르는 새에 어느새 발레 연습 동작을 하게 된다. 나를 대신해 완벽한 삶을 살아가는 가짜 나를 바라보는것만큼 불행한 일은 없다. 비록 완벽하지 못하더라도 자신의 노력으로 얻게되는 거울에 비친 내 모습이 진짜 나를 행복하게 만들어 준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면 더이상 거울속의 완벽한 나를 탐내지 않을듯 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