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와 함께 상황속으로 들어가봐요.

연령 7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2년 5월 4일 | 정가 11,000원

 

 

꼬마대장부를 위한 아홉가지 행동 요령이 담겨있는 이 책은 아이들이 겪을 수도있는 일들을

아이들의 눈높이에서 이야기 해주고 해결방법을 알려주어

만약 그 상황에 처했을 때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는 방법을 알려주는 책입니다.

 

 

이 책 속의 질문들을 보면 우리아이들에게 꼭 알려주고 싶은 내용들로 가득합니다.

더불어 재미있는 상상도 하게 되네요.

 

어떤 어른이 나더러 바보 같은 녀석이래…

이런 말을 들으면 어떨까요? 울음으로 답하는 아이, 무관심으로 대응하는 아이, 적극적으로 화를 내는 아이들 저마다 대처 방법이
다르겠지요.

이 책에서는 아주 똑뿌러지는 해결방법을 제시해 주네요.

 

기죽지 말고, 자. 먼저 널 바보라고 부른 그 바보를 똑바로 쳐다봐. 그리고는 목소리를 착 깔고. 아주
단호하게 “아저씨(아줌마), 잘못 보신거예요.”라고 말해.

 

정말 아이가 이렇게 말한다면 더이상 할 말이 없을 것 같아요^^

 

 

만약 우리 아이라면 어떤 반응을 보일까 궁금해서 물어보았더니 이렇게 대답하더라구요.

“나더러 바보라고 하면 나도 똑같이 바보라고 할꺼야. 그리고 이렇게 말할꺼야. 바보 눈에는 바보만
보이는거예요. 그러고 경찰아저씨한테 신고할거야. 혹시 나를 때릴지도 모르니까”

 

와~~ 정말 이렇게 할 수 있으면 걱정 안해도 될 것 같네요^^

 

한장 한장 책을 읽어가며 아이에게 너라면? 이라는 질문을 절로 하게 되네요.

함께 이야기 하고 주의할 것도 알려주게 되고…

그러다보니 참 자유롭지 못하다는 생각이 들어 안타깝더라구요.

 

 

책을 다 읽은 후에는 학교에서 있었던 상황으로 만화를 그려보겠다고 하더라구요.

지난주 과제를 정할 때 약간의 어려움이 있었거든요.

그때 자신이 어떻게 해야할지 몰랐는데 이제 알겠다면서 말이죠.

 

상황은 이렇습니다.

체험학습을 가기로 한 우리 아이는 모둠별 학습에 자신이 빠져야 한다고 생각을 하고 모둠을 정하지 않았습니다. 선생님께서는 체험학습은 가도
모둠은 만들어야 한다고 나중에 말씀해 주셨대요.

이미 자신이 함께 하고픈 친구들은 다 모둠이 정해진 상태이고 갈 곳이없는 울 아들님 마지막 남은 모둠에 늦게 합류하게 되었지요. 그런데
이미 이전에 자신들끼리 연락처를 주고 받고 우리 아이에게는 알려주지 않은 겁니다.

이리저리 수소문해서 친구들 전화번호를 알게 되었고 함께 모둠 학습을 진행할 수 있었지요.

 

이런 상황들을 자신이 만화로 표현해 보겠다 하는 아들~~

만화로 표현하기는 이번이 처음 인 듯 싶어요.

늘 말로하거나 간단한 그림으로만 표현했었는데 만화로 표현을 해보겠다니 엄마도 기대가 되더라구요.

 

 

 

처음 상황부터 차근 차근 그림을 그려가네요.

모둠을 정하라고 하신 선생님과 친구들의 반응까지도 말이죠.

 

 



 

빈곳이 참 많은데 어쩜 저리 작게 그리는지… ㅎㅎ

금방 대견하다 해놓고는 또 이런건 불만인 엄마… 참 못말립니다. ㅋㅋ

 

진지하게 한 컷 한 컷 완성해가더라구요.

상황을 하나하나보는데 아이의 마음이 보입니다.

 

처음부터 적극적일 수 없었던 자신의 상황이 참 답답했는 모양이예요.

 

그리고 마지막에는 처음부터 자신이 어떻게 했으면 좋았을지를 써 놓았네요.

“모둠을 정할때 친한 친구들과 함께 하자고 먼저 이야기 해서 모둠을 정하고 그 다음에
내가 할 수 있는 일들을 이야기 해서 하면 된다. 그리고도 안되면 선생님께 말씀드리면 된다.

그리고 연락처는 꼭 주고 받아야 연락할 수 있다.”

 

 

모둠 정하는 이야기를 듣고 엄마가 아이에게한 이야기가 많이 반영이 된 듯 하지만 그래도 이렇게 표현하고 글을 써봄으로써 다음번에 또 이런
일이 있을 때는 지금과 다른게 처신할 수 있을 꺼라는 생각이 들어요.

 

꼬마 대장부를 위한 아홉가지 행동요령을 담은 이럴땐 어쩌지?

아이와 꼭 함께 읽어보세요. 아이에게도 엄마에게도 많은 도움을 준답니다^^

  1. 쇼앤슈
    2012.5.21 10:05 오후

    자기 자신에 대해 자세히 알고 있는것 같아요^^
    제가 보기엔 대견한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