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사소통은 왜 중요할까요?

시리즈 사회는 쉽다! 9 | 신혜진 | 그림 하민석
연령 9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5년 6월 12일 | 정가 10,000원
구매하기
사람들은 어떻게 생각을 나눌까? (보기) 판매가 9,000 (정가 10,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사회 과목을 처음 배우는 초등학생을 위한 <사회는 쉽다!> 시리즈가 비룡소에서 발간되고 있습니다.

2012년에 제 1권이 발간된 이래로 어느새 9권이 출간되었습니다.

학교에서 처음으로 사회 과목을 배울때 생소한 용어 때문에라도 사회를 어려워 한다는데, 이 시리즈가 많은 도움을 준답니다.

우리집의 초등 3학년 아들도 <왕, 총리, 대통령 중 누가 가장 높을까?> 라는 시리즈를 비롯해서 우리나라의 복지를 알려주는 <나라가 우리를 행복하게 만든다고?> 를 재미나게 읽었답니다.

따라서 이 <사회는 쉽다!> 시리즈는 초등 3학년부터 6학년 아이들까지 활용이 가능하답니다.

 

이번에 만난 <사회는 쉽다!> 제 9권은 <사람들은 어떻게 생각을 나눌까?>입니다.

이 책은 정치, 사회, 문화, 역사의 세부 주제 중에서도 특히 사회 교과목과 연계되는 내용으로 의사소통 수단의 발달과 올바른 활용법에 대한 이야기를 펼쳐놓았답니다.

이 책을 읽은 3학년 아들은 사회 교과목 2단원에서 “이동과 의사소통”을 배웠던지라, 내용을 복습한다는 기분으로 재미나게 읽더라구요. 이 내용이 6학년 1학기 ”우리 사회의 과제와 문화의 발전”이라는 내용으로 연계되나는 사실도 이 책을 통해서 알게 되었답니다.

따라서 <사회는 쉽다!> 이 시리즈로 기본 개념을 잘 다져놓으면 초등 6학년까지는 사회 과목이 문제없을듯 싶습니다.

이 책의 목차를 보면 의사소통이 무엇인지 더 잘 이해할 수 있으며, 이 책이 어떤 내용을 담고 있는지 알게된답니다.

모두 5장에 걸쳐서 약 90페이지의 분량으로 엮어졌는데, 제 1장에서는 의사소통의 뜻과 필요성, 제 2장은 의사소통의 목적과 종류, 제 3장에서는 의사소통 수단의 발달, 제 4장에서는 미디어의 자유와 책임, 마지막으로 제 5장에서는 올바른 미디어 활용법을 알려주면서 끝맺음을 하고 있어요.

한마디로 말해서 의사 소통의 뜻이 무엇이고, 왜 필요한지, 의사소통의 발달은 어떻게 이루어졌는지와 미디어의 발달에 대한 내용으로 담겨있습니다.

내용을 이끌어가는 본문 중간 중간에  아이들이 이해하기 쉽도록 만화 컷을 수록해서 흥미를 가져다주어요.

특히 이 책의 도입 부분은 학습 만화로 내용을 이끌어가는데, 호식이의 의사소통에 대한 내용이 흥미롭게 펼쳐지네요.

호식이가 제대로 의사를 전달하지 못해서 집에서나 학교에서 낭패를 당하는 내용이, 아들을 둔 엄마입장에서 읽다보니 남일 같지 않아서 더 와 닿네요.

정확한 의사소통의 중요성을 다시한번 생각해보게됩니다.

 

의사소통은  무엇일까요?

한마디로 말해서 의사소통은 사람들의 생각과 감정이 서로 통하는 것을 말한답니다. 일을 하고, 다른 사람들과 어울리고, 살아가는 데 필요한 여러 정보를 구하려면 의사소통은 필수라고 할 수 있습니다.

사람들은 의사소통을 읽고, 쓰고, 말하고, 손짓, 발짓, 표정으로도 서로 소통을  하고 살고 있답니다.

 

또한 이 책에는 각 장이 끝나때마다 어려운 용어 설명이라든지 알쏭 달쏭 궁금한 낱말에 대한 뜻풀이를 자세히 알려줍니다.

바로 이 부분이 사회를 쉽게 접근하게 만드는 듯 싶어요. 기본적인 개념들의 정의를 알고 책을 읽으면 이해하기 더욱 쉽답니다.

사회 개념들에 대한 자세한 설명과 함께 실제 사진으로 보여주니 이해하기 수월하더라구요

또한 한 챕터가 끝나면 본문의 내용을 확인하는 “세상에서 제일 쉬운 퀴즈”가 실려있어요.

어른들도 아이들과 함께  책을 읽고 풀어보면 상식도 쌓고, 아이들에게 이야기해주기 좋을 듯 싶어 반갑더라구요.

이 부분만라도 잘 이해한다면 사회 과목이 그리 어렵지는 않을듯 싶어요.

내용을 복습도 하면서 기본 개념도 익히니 일석이조네요~

<사회는 쉽다!> 10권이 조만간 또 출판된다고 하니 어떤 내용일지 벌써부터 기다려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