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는 쉽다! 9. 사람들은 어떻게 생각을 나눌까?

시리즈 사회는 쉽다! 9 | 신혜진 | 그림 하민석
연령 9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5년 6월 12일 | 정가 10,000원
구매하기
사람들은 어떻게 생각을 나눌까? (보기) 판매가 9,000 (정가 10,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사회는 쉽다! 9. 사람들은 어떻게 생각을 나눌까?
#초등사회, #사회는쉽다, #사회, #의사소통수단, #사람들은어떻게생각을나눌까, #미디어발달
요즘 초등고학년이 될수록 사회를 어려워 하는 친구들이 많다고 하죠.
왜 사회를 어려워 하는 것일까요???
사회는 우리가 살아가는 생활 속에 모든 것이 복합적으로 스며들어 있어 우리의 생활과 아주 밀접하게 관련되는 것이지만
이 광범위한 모든 것이 복합적으로 들어있어서 아이들은 더 어려워 하는 것일까요?
저도 딸아이가 초등 고학년 대열에 들어서면서 사회 과목의 중요성을 생각하지 않으면 안되었죠.
그래서 생각한 것이 학교에서 가르치는 사회 과목을 좀 더 뒷받침 해 줄 수 있는 것이 있으면 좋겠는데,
하고 생각하던 차에 정말이지 사회를 보다 쉽고 재미있게 받아 들이도록 구성한 책이 있어서 살펴 보게 되었답니다.
바로 사회는 쉽다! 시리즈인데요,
요즘은 정말이지 내용과 그림, 지식 전달 방법이 저희 세대가 자랄 당시의 책들과 비교해 보면 비교가 안 될 정도로
너무 잘 만들어져 나오는 것 같아요.
생각을 나누는 주제와 딱 알맞은 표지~~
벌써 부터 읽고 싶은 마음이 쑥쑥~~ 생기네요^^
사회는 쉽다! 9권에서는 의사소통 수단의 발달과 올바른 활용법에 대해서 알려 주고 있답니다.
의사 소통의 뜻과 필요성, 의사소통의 목적과 종류, 의사소통 수단의 발달, 미디어의 자유와 책임, 올바른 미디어 활용법으로
나뉘어져 있는데요, 사회를 배우고 있는 저희 딸아이에게 얼마나 안성맞춤인지 모른답니다.
무더운 여름이지만 책을 펼쳐 놓고 시간 가는 줄 모르고 독서삼매경에 빠져 있는 딸아이~~
무음으로 혹은 독음으로 신나게 책 읽느라 아주 신이 났답니다~~^^
이렇게 독서가 즐거우면 당연히 얻는 것도 많겠죠~~
어떤 내용들이기에 이렇게 재미있게 읽을까? 살짝 들여다 봤는데요,
사람들만 의사소통을 하는 건 아니라는 사실~
말을 못하는 곤충과 동물들은 어떻게 의사소통을 할까요?
벌은 맛있는 꿀을 발견하면 먹이가 있는 곳을 친구들에게 알려 주기 위해 춤을 춘다고 해요.
혹시 알고 계셨나요??
그리고 개들은 자기 영역을 알리기 위해 자기들이 다니는 곳곳에 오줌을 누기도 하고요,
반딧불이처럼 몸으로 빛을 만들어 의사소통을 하는 동물들도 있다고 하네요.
평소에 알고 있었지만 그냥 떠올리려고 하면 쉽게 생각나지 않는데
이렇게 책을 읽으니 한 번 더 정리되는 느낌이라고 할까요???
정말 좋네요~~^^
그리고 혹시나 글을 읽다가 어려운 낱말이나 이해하기 어려운 부분들은 이렇게 따로
알쏭달쏭 궁금한 낱말풀이를 통해 쉽게 설명을 덧붙여 놓아 아이들이 혼자
책을 읽다가 막힘이 없이 술술~~ 읽을 수가 있어서 정말 마음에 들었답니다.
사실 저희 딸아이도 어려운 낱말들이 나오면 지금은 자신이 직접 찾아 보기 보단
먼저 물어 보기도 하는데요, 여기 사회는 쉽다 시리즈는 엄마의 수고까지 들어 주는 센스까지 갖췄네요.^^
내용을 파악했다면 얼마만큼 기억하고 이해했는지 퀴즈로 풀어 보는 것도 나쁘진 않겠죠??
꼭 맞춰야 한다는 마음보단 내용을 한 번 더 떠올린다는 기분으로 풀어 보면 좋을 것 같아요.
잘 모르겠다면 앞으로 돌아가서 다시 찾아 보면 더욱 좋겠죠.^^
세상을 바꾸는 힘이기도 한 의사소통!!!
복잡한 사회 문제도 의사소통을 통해 풀어가면서 해결책을 찾기도 하죠.
지금 온 세상은 의사소통을 하고 있는데요, 그렇다면 눈에 보이지 않는 생각을 어떻게 전할까요???
미디어가 발달하기 전에는 말과 글로써 의사소통을 했지만 시대가 발달하고 기술이 진화하면서
수많은 사람들이 수많은 정보를 전달하는 미디어를 사용하게 되었죠.
매스 미디어, 즉 대중 매체인 신문, 라디오, 텔리비전과 같은 것들이 바로 우리가 가장 흔히 접하는 대표적인 대중 매체죠. 1990년대 후반에 등장한 인터넷은 또 다른 의사소통을 가능하게 했는데요,
그렇지만 이러한 편리한 기능들을 잘 못 사용하면 큰 피해와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에 조심해야한다는 사실!!
우리가 살아가는 민주주의 사회에서는 표현의 자유가 있지만 정해진 규범안에서 행하도록 하는게 좋겠죠.
왜냐하면 표현의 자유 뒤에는 책임이 따르기 마련이기 때문이죠.
이 외에도 우리 삶 속에 녹아 있는 미디어의 상관 관계도 쉽게 들여다 볼 수 있도록 아주 잘 구성되어 있어서
사회라는 일부분을 접했지만 전혀 지루하지 않고 시간 가는 줄 모르고 읽을 수 있었다는 것이 놀랍네요.
이것은 저희 딸아이가 책을 읽고 난 후 짤막하게 자신이 읽은 내용 중 기억에 남는 장면을 만화로 나타낸 것인데요,
미디어의 발전 과정을 재미있게 표현했네요~
눈 깜짝할 사이에 그려서 완성도는 다소 떨어지지만
다음에 좀 더 알차게 활동해 보도록 해야 겠어요~~^^
앞으로도 기회가 된다면 사회는 쉽다! 시리즈를 더 읽어 보고 싶네요.
물론 자녀들과 함께 읽는다면 더 좋을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