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더르 오 길린 Peadar Ó Guilín 뒤로

오랫동안 흥미로운 이야기를 수없이 써 온 괴짜 소설가. 학창 시절 그의 작문 숙제를 검사한 교사는 “소통의 재능이 지나칠 정도로 넘친다.”라고 평가했다. 그 뒤 많은 희곡과 단편소설을 써 왔으며, 스탠딩 개그 코미디언으로 활동하기도 했다. 또한 리눅스 운영 체제를 아일랜드 어로 번역하는 프로젝트에도 참여했다. 프랑스 어와 이탈리아 어를 유창하게 구사한다. 지금은 아일랜드 더블린에 살면서 거대 컴퓨터 회사에 근무하고 있다.

어느 날 짐승들에게 쫓기는 악몽을 꾸고 불과 사십 일 만에 초고를 완성한 『인피리어』는 작가의 데뷔작이자, 인류에 대한 기존의 통념을 송두리째 뒤바꿔 놓을 흥미진진한 SF 판타지 『본 트릴로지Bone Trilogy』의 첫 번째 작품이다. 전 세계 여덟 개 나라에서 번역, 출판됐다.

관련도서
연령 14세 이상 | 출판사 까멜레옹 | 출간일 2013년 3월 29일 | 정가 13,500원
구매하기
디저터-본 트릴로지 #2 (보기) 판매가 12,150 (정가 13,5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연령 15세 이상 | 출판사 까멜레옹 | 출간일 2012년 12월 24일 | 정가 13,500원
구매하기
인피리어-본 트릴로지 #1 (보기) 판매가 12,150 (정가 13,5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독자 한마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