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른과 아이의 생각의 차이?

시리즈 비룡소의 그림동화 33 | 글, 그림 롭 루이스 | 옮김 정해왕
연령 7~9세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1996년 10월 30일 | 정가 10,000원
구매하기
트레버가 벽장을 치웠어요 (보기) 판매가 9,000 (정가 10,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심심해 하는 트레버가 엄마가는 뱃놀이를 가자고 제안하지만 트레버는 가지 않습니다.

그래서 엄마는 트레버에게 벽장을 치우라고 하시지요.

트레버는 엄마 말씀대로 벽장을 치웁니다.

하지만 우리가 생각하는 말끔한 벽장 청소가 아니라,,,

벽장문을 열자마자 벽장은 자연스레 깨끗이 청소가 됩니다.

대신 벽장안에서 나온 여러 물건들은 집안 곳곳 트레버의 놀이시설이 되면서 벽장만 말끔할뿐 나머지 집안 곳곳은

어질러지지요..

트레버 엄마 말씀은 벽장을 치우라는 의미는 벽장이 어질러졌으니 정리하라는 의미였겠지만 어찌되엇든 트레버는 벽장을 아

주 깨끗이 치웠으니 혼낼 수 없는 상활이네요^^

트레버와 트레버 엄마와의 생각차이가 엿보이는 참 재미나는 상황을 보면 우리 일상에서도 우리 엄마와 아이들간의

상황속에서도 일어날 수 잇는 상황인것 같아 정말 공감하면서도 ‘이러면 안돼는데..”"치워야지” 라며 억양이 올라간 저 자신

의 모습을 떠올리게 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