캡슐마녀의 수리수리약국~

연령 7~10세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2년 2월 25일 | 정가 7,500원
수상/추천 비룡소 문학상 외 2건
구매하기
캡슐 마녀의 수리수리 약국 (보기) 판매가 8,100 (정가 9,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제목만을 보고 책표지만 봐도 호기심을 자극하는 책이예요!!

더군다다 제 1회 비룡소 문학상 수상작이라 더 기대를 하고 읽었던 책이랍니다..

 

 

독서레벨 2단계로 초등 3학년인 큰아이와 1학년인 아이들이 쉽게 읽을수 있어요!!

영혼을 바꾸는 캡슐약~ 이라는 문구만으로도 엄마인 저도 상상의 나래를 펼친 책…

 

캡슐마녀의 수리수리 약국의 줄거리…

 

힘 센 여동생과의 태권도 대련을 앞둔 동동이

캡슐 마녀의 캡슐 약을 먹고 여동생과 몸을 바꾸려다가 엉뚱하게 아빠와 몸이 바뀌면서 일어나는 유쾌한 소동을 그렸다.

동동이 아빠의 몸이 되어 겪는 일들을 통해 홀로 아이들을 키우는 아빠의 심정도 느껴보고,

드센 것 같지만 아기 같은 동생의 마음도 이해하며 성장하는 이야기가 재미와 웃음 속에 진한 감동을 전한다.

캡슐 마녀, 동동, 묘묘 등 등장인물 하나하나가 모두 개성이 넘칠 뿐 아니라 아빠 몸이 된 동동이 벌이는

이야기의 서사가 거침이 없어, 책 읽기에 어려움을 느끼는 아이들도 쉽게 이야기에 몰입해 책 읽는 재미를 맛볼 수 있다.

 

 

사실 책을 읽으면서 동동이가 정말… 동생과의 대련에서 이겨서 기고만장한 동동이의 모습을 기대했었는데…

기대와 달리 7년전 사별한 아빠와 몸이 바뀌면서 아빠의 맞선자리에 나가 초등학생 동동이가 생각하는 데이트를

해나가는 모습을 읽으면서 얼마나 웃었던지….

데이트를 하러간 장소가 떡뽁이집이거나 택시로 만원어치 타면서 데이트를 한 동동이…

실수투성이인 데이트를 한뒤 진심이 담긴 편지를 민숙자 아줌마에게 보내며

엄마의 냄새가 그립다는 동동이의 모습을 보면서 짠 한 마음이 가득했다….

동동이에겐 동동이의 새엄마가 생겨서 너무 다행이다~ 라는 안도감과 짠 한 마음으로 읽었는데

수리수리 마녀가 동동이에게 선물로 남기고간 캡슐약!!

그 캡슐약을 먹고 생각외의 인물과 또 바뀌니…

그 바뀜뒤의 한바탕 소동도 책으로 나왔으면 좋겠다..했던거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