봐도봐도 질려하지 않는 주제,‘똥’

연령 4세 이상 | 출판사 비룡소 | 출간일 2015년 11월 27일 | 정가 11,000원
수상/추천 아침독서 추천 도서 외 1건
구매하기
지구는 왜 똥으로 가득 차지 않을까? (보기) 판매가 11,700 (정가 13,000원)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구매

도서정가제 이후 책 한 권을 살 때마다 쓸데없이 신중한 나…

그런 나에게도 이 주제만큼은 이것저것 소장할 만큼 봐도봐도 질려하지 않는 주제,‘똥’

사실 똥에 관련된 책은 다 본 것 같아 새로운 게 있을까싶었는데…

이책 또 괜찮다.

 

밥먹기도 버거운 아침 시간, 그것도 비오는 날 아침…

눈비비고 일어나 멍하니 밥상 앞에 앉은 딸네미 앞에 무심코 집어 읽어주었다.

요녀석! 낄낄 거리며 하루를 기분좋게 시작하다니. 고마운 책 같으니라고~!

 

편집자 리뷰에‘책의 주인공 강아지는 어린아이들의 호기심을 상징하는 화자’라더니

똥만큼 호감도 높은 강아지 주인공 등장에 아이가 신이 나 빠져든다.

 

 

 

“세상에서 가장 큰 똥은?”엉뚱한 질문을 잘하는 아이에게 딱맞는 수준이다.

그림을 보며, “코끼리~!”를 외친다.

 

길거리를 가다가 하얀 새똥을 보면

서로 밟았네 안밟았네 티격태격하던 자매에게

새똥의 비밀을 누설해 주니 동그란 눈으로 정보를 흡수한다.

 

책의 끝부분, 이 책의 제목대로 이렇게 많은 동물들이 똥을 싸는데  세상이 똥으로 가득차지 않는지 이유,

드디어 그답을 알려준다. 쇠똥구리부터 똥아래 숨어 새들의 눈을 피하는 애벌레이야기까지 나도 모르는 똥의 능력 참 많다.